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지역 섬유직물, 미국 LA시장을 공략하다!

 

Global Korea Textile Week 2007참가, 수출상담활동 전개

 

  대구시가 경상북도, 경기도, 직물수출입조합, 섬유산업연합회 및 KOTRA와 공동으로「Global Korea Textile Week 2007」를 10월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미국 LA 켈리포니아 마켓센터(CMC)에서 개최한다. 지역에서는 섬유직물 20개 업체가 참가하여 미주시장개척활동을 전개한다.

 

 

○ 이번 전시상담회는 한미FTA가 발효될 경우 평균 13% 정도의 가격경쟁력 상승효과가 기대되는 지역 섬유직물의 미국시장 진출을 위한 마케팅 사업의 하나로 2006년부터 개최하여 왔으며, 한국 섬유를 대표하는 전문 전시회 사업으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 특히, 올해에는 참여기관 및 참여업체를 확대하고 한미FTA세미나, 참가업체 패션쇼 등 다양한 마케팅 프로그램을 개최하며, 장치 및 디스플레이의 고급화로 질적 향상도 도모하였다.

 

○ LA섬유시장은 미국동부와 중남미의 허브지역으로 섬유류 수입 및 도매상이 5천 개사, 의류제조업체가 2천 개사로 분포되어 있고, 미국 섬유류 수입의 총 40%는 LA항구를 통해서 수입되고 있어 지역섬유 업계 입장에서는 매우 중요한 시장이다.

 

○ 현지 바이어 반응도 매우 긍정적이다. 현재까지 비씨비지(BCBG), 베베(Bebe) 등 세계적인 유명 의류 브랜드와 퀵실버(Quicksilver) 등 굴지의 바이어들이 우리 업체와 상담을 신청한 상태이며, 현지수입상들은 한미 FTA발효로 우리 제품의 경쟁력이 향상될 경우 수입을 더욱 늘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 대구시는 이번 미국 LA시장 진출과 더불어 한-EU FTA를 대비, 올 11월에 이태리 밀라노를 거점으로 한 유럽섬유전문시장개척단을 파견하여 지역섬유업계의 해외 마케팅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 붙임 :「Global Korea Textile Week 2007」전시상담회 개요

 

* 자료제공 : 국제통상팀 803-3293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07-10-15
조회수 : 조회수 : 877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