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소방, 안전한 설 명절 보내기...화재예방대책 추진
이달 25일까지 물류‧판매‧운수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점검 및 단속
  대구소방안전본부(본부장 정남구)는 시민과 대구를 찾는 귀성객의 안전을 위해 오는 25일까지 설 명절 대비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

〈전통시장 화재예방 대책〉
전통시장 화재예방 대책


대구소방에 따르면 최근 5년간(‘17년 ~ ’20년) 설 연휴 기간 지역에서 89건의 화재가 발생해 7명(사망 1, 부상 6)의 사상자와 3억 7천여만 원의 재산피해를 입었다.
 
설 연휴 기간 하루 평균 화재는 4.5건으로 연평균 3.7건보다 20%가량 더 많은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분석됐다.

이에 대구소방은 설 명절을 앞두고 주요 대상을 찾아 소방특별조사 및 불시 단속에 나선다. 택배 물량이 늘어날 것을 대비해 물류시설 11개소와 많은 이용객이 예상되는 대형마트, 백화점 등 판매시설 29개소, 여객터미널, 철도시설 등 운수시설 16개소에 대한 점검을 25일까지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점검에서 비상구 폐쇄․잠금 행위, 피난계단·통로 장애물 적치 및 소방시설 차단 행위를 중점 확인하여 위법사항은 설 연휴 전에 개선될 수 있도록 조치한다.

또한, 오는 1월 12일 전통시장 ‘점포 점검의 날’을 운영해 스스로 점포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하는 등 상인회 중심의 자율안전 관리체계를 강화할 계획이다.

한편 설 연휴 기간 재난 대응체계 강화를 위해 이번 달 28일 18시부터 설 연휴가 끝나는 2월 3일 09시까지 대구시 전 소방관서가 특별경계근무에 돌입한다.

정해모 대구소방안전본부 예방안전과장은 “철저한 사전 예방활동과 재난 대응태세 강화를 통해 안전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2-01-10
조회수 : 조회수 : 24
담당부서
소방안전본부
전화번호
053-350-4036
담당자
윤영호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