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굴기 원년에 다시 뛰는 2023대구국제마라톤!
4년 만에 엘리트 선수 및 마스터즈 동호인 15,150여 명 참가
  국내·외 최정상급 150여 명의 엘리트 선수를 비롯해 1만 5천여 명의 마스터즈 마라토너들이 참가하는 2023대구국제마라톤대회가 4월 2일(일) 종각네거리에서 출발한다.

〈대구국제마라톤대회 홍보〉
대구국제마라톤대회 홍보


이번 대회는 코로나로 인해 2019년 이후 4년 만에 도심을 달리는 대회인데다, 세계육상연맹(WA)인증 골드라벨로 승격된 대회인 만큼, 높은 수준의 엘리트 선수들이 많이 참가신청을 하여 그 어느 때보다 새로운 기록이 수립될 것이란 기대감이 큰 대회이다. 국내·외 최정상급 150여 명의 엘리트 선수들을 비롯해 1만 5천여 명의 마스터즈 마라토너들이 하프, 10km, 건강달리기 3개 종목으로 나누어 오는 4월 2일(일) 8시부터 대구 도심을 달리게 된다.

2038하계아시안게임을 공동유치하고 있는 자매도시 광주, 다가오는 7월 대구와 함께하는 군위와 꿈나무 육상 교류도시인 일본 기타큐슈 등에서 참가할 예정이어서 도시 간 교류협력도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참가신청은 오는 3월 10일(금)까지 대구국제마라톤 홈페이지, 카카오채널, e메일, 전화접수를 통해 할 수 있으며, 도심을 마음껏 달리고 싶은 시민들과 동호인들을 위해서 다채로운 거리공연과 기념품 제공, 경품행사도 진행된다.
※ 마라톤홈페이지(https://daegurace.com), http://pf.kakao.com/_gqxaVxj daegurace@daegurace.com, ☎ 053-355-3872~3

대구시는 안전한 대회 준비를 위해 지난 2월 23일(목) 시, 구청, 경찰, 모범운전자연합회와 교통통제 관계관 회의를 개최하는 등 유관기관 협력을 강화하고 있으며, 오는 3월 14일(화)에는 2023대구국제마라톤대회 추진상황보고회를 통해 분야별 준비상황을 최종 점검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제19회 항저우아시안게임 및 2023헝가리 부다페스트 세계육상선수권대회 국가대표 선발전을 겸하고 있어 치열한 레이스가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

김종한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이번 대구국제마라톤대회는 미래 50년을 선도하는 대구굴기 원년인 만큼, 그 어느 때보다도 시민이 즐기는 대회로 개최하되, 안전사고 예방에 중점을 두고 대회를 준비할 것이다”면서 “또한, 4년 만에 대회가 열리는 코스에 교통통제가 이루어지는 만큼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3-03-06
조회수 : 조회수 : 359
담당부서
체육진흥과
전화번호
053-803-6182
담당자
강태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