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시정영상뉴스 제4호(2009.01.16)
경제 살리기 비상체제로 시정 전환 대구시는 글로벌 경제위기를 극복하기위해 경제살리기에 시정 포커스로 맞추고 경제상황이 호전될때까지 비상경영체제를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대구시는 지난 12일 확대간부회의를 비상경제 상황점검 간부회의 를 바꾸어 첫 회의를 개최하고 상반기중 91%이상 사업발주와 62%이상 집행을 목표로 인건비 법정경비를 제외한 모든 사업예산을 조기에 집행하기로 했습니다. 이를 위해 대구시 본청과 구 군별로 조기집행 비상대책 상황실」을 운영하여 재정 집행상황을 매주 점검하고 사업발주를 독려하는 한편, 예산 집행절차를 대폭 단축하여 속도감 있게 재정을 운용해 나가기로했습니다. 또한 설 명절을 맞이하여 자금 유동성이 높은 저소득층, 중소업체 관련 경비를 우선 집행해 나갈 방침입니다. 이밖에도 서민생활 안정 시책 추진을 위하여 서민생활안정대책단을 구성 운영하고, 올 26,580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입니다. 이를 위해 기존 시행하고 있는 공공근로사업, 사회적 일자리사업 등을 확대 시행하고 서민 밀착형 일자리사업도 구 군과 합동으로 적극 발굴해 나갈 계획입니다. 아울러 대구시는 중소기업 경영안정자금 및 소상공인 신용보증 규모를 총 7,000억원으로 확대편성해 유동성 자금을 공급하고 실물경제 점검지원 T/F 를 활발히 운영해 사업현장의 애로사항과문제 해결에 적극적으로 대처해 나갈 계획입니다.
개별영상 보기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영상뉴스
2009-01-16
조회수 : 11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