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2011 앞두고 대구를 푸른 숲의 도시로 만든다!
대구시 홈페이지 게시판 글쓰기

 전 세계에 생중계될 마라톤코스 입체녹화 및 꽃탑 조성 등 추진

 

  대구시는 2011 세계육상선수권 대회 개최를 앞두고 대구를 푸른 숲의 도시로 만들기 위해 대구시와 8개 구·군 공원, 녹지, 산림분야의 관계관 30명이 참석한 가운데「2011대회 대비 푸른 숲 만들기 관계관회의」를 5월 13일 오후 4시 시청별관에서 개최하였다.

 

○ 이우순 대구광역시 공원녹지과장의 주재로 개최된 이날 회의에서는 2011세계육상경기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푸른 도시 만들기 방안, 최근 극심한 가뭄으로 인한 도시근교 산림 내 소나무고사에 대한 대책강구, 행락철을 맞이한 공원·유원지 관리 등이 논의되었다.

 

○ 2011세계육상경기대회의 성공적인 개최와 푸른 숲의 도시라는 이미지를 국제적으로 알리기 위해 육상경기장 주변과 선수촌, 전세계에 생중계될 도심을 가로지르는 42.195km의 마라톤 코스에는 가로수뿐만 아니라 담쟁이를 통한 벽면녹화, 옥상녹화, 다리난간의 꽃벽 설치 등 입체적인 녹화를 적극 추진키로 하였다.

 

○ 특히 올봄 수성교, 팔달교, 아양교, 불로교의 다리 난간에 설치한 꽃벽과 현풍IC에 조성한 꽃탑은 많은 시민과 내방객의 호평을 받고 있어 2011년에는 더욱 확대 조성하기로 했다.

 

○ 또한 도시의 첫인상이 결정되는 공항, 기차역, 고속도로주변과 나들목 등 관문지역의 조경지를 특색 있게 조성하고 지속적인 관수와 관리를 하기로 했다.

 

○ 아울러 날씨가 따뜻해지고 가족단위의 이용객이 많아지는 5월을 맞이하여 자칫 불결해지기 쉬운 공원과 유원지내 화장실과 음수대를 청결하게 유지하고 안전사고를 방지하기위해서 공원곳곳에 설치된 어린이놀이시설과 운동시설, 가로등을 일제 점검하기로 하였다.

 

○ 포장마차를 비롯한 각종 노점상과 도박 행위 등 불법행위를 사전에 단속하여 공원과 유원지를 찾는 시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 자료제공 : 공원녹지과 803-4346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09-05-13
조회수 : 조회수 : 1,443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