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주민등록표 등·초본 발급사실 본인 통보제 시행
대구시 홈페이지 게시판 글쓰기

 주민등록법 시행령 및 시행규칙 개정, 3. 18시행

 

  시민생활의 편의를 도모하고 개인정보보호를 강화하기 위해 다른 사람이 본인의 주민등록표 등·초본을 발급한 경우, 그 사실을 본인 신청에 의해 우편, 휴대폰 문자(SMS) 등으로 통보받을 수 있고, 본인의 주민등록표 등본 발급시 가족들의 주민등록번호 뒷자리가 나타나지 않게 발급 받을 수 있는 등 개정된 주민등록법 시행령 및 시행규칙을 3월18일부터 시행한다

 

○ 주민등록법 시행령 개정에 따라 달라지는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

 <주민등록표 등·초본 발급사실 본인 통보제 시행>

  - 본인이 거주지 읍면동에 본인의 주민등록 등·초본 발급통보서비스를 신청하면 신청이후 이해관계인의 발급사실(일자, 발급자, 발급사유 등)을 우편이나 휴대폰 문자(SMS)로 통보받을 수 있고, 공인인증서가 있는 사람은 누구나 인터넷 G4C(www.egov.go.kr)를 통해서는 신청이 없이도 언제든지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소액 채권자의 이해관계인 주민등록표 초본 교부신청 제한>

  - 채권·채무 금액의 다소에 관계없이 모든 채권·채무 이해관계인 누구에게나 상대방의 주민등록표 초본 교부신청이 가능하여 초본 발급이 남발됨에 따라 앞으로는 50만원 이하의 개인간 채권·채무관계는 상대방의 초본 교부신청을 제한하도록 하였다.

 

○ 주민등록법 시행규칙 개정사항은 다음과 같다.

 <주민등록 전입세대 열람 신청권자 범위 확대>

  - 그동안 본인 소유의 건물에 대한 주민등록 전입세대 열람을 물건지 읍면동에서 본인 또는 세대원만이 할 수 있었으나, 앞으로는 건물주 본인, 임차인, 매매계약자 등 이해당사자가 다른 사람에게 위임하여 열람할 수 있도록 하여 건물주 등의 재산권 행사 불편을 해소할 계획이다.
 

 <주민등록표 등본 발급시 다른 세대원의 주민등록번호 보호>

  - 주민등록표 등본이 발급되면 자동적으로 모든 세대원의 주민등록번호가 모두 표시되어 불필요한 개인정보가 과다 노출되었으나, 앞으로는 교부 대상자의 선택에 의해서만 가족들의 주민등록번호 뒷자리까지 표시되도록 하여 다른 세대원의 개인정보가 보호되도록 하였다
 

 <주민등록표 초본 교부신청용 「이해관계사실확인서」신뢰성 제고>

  - 제3자의 주민등록표 초본 교부신청용으로 사용하는「이해관계 사실확인서」에 확인 자격자(변호사, 법무사, 행정사)의 날인항목에 “자격(등록)번호”를 기재 하도록 하여「이해관계 사실확인서」의 신뢰성을 높였고,

  - 거래상 매입·매출에 의한 채권·채무관계가 형성될 경우에는 세무사에게도 「이해관계사실확인서」를 작성할 수 있도록 하여 투명한 상거래 질서확립을 도모하였다.

* 자료제공 : 자치행정과 803-2843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09-03-17
조회수 : 조회수 : 1,590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