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시, 저출산 문제해결 위해 사회협약 체결

 

지역의 20여 기관단체와 함께 노력, 12.21(금) 호텔인터불고

 

  대구시와 지역의 20개 기관단체의 대표로 구성된 ‘대구시 출산·양육 후원협의회’는 저출산 문제해결을 위한 사회협약을 12월 21일 오후 2시 호텔인터불고에서  체결한다.

 

 

○ 이번 협약은 대구시의 지난해 합계출산율은 1.00명으로 부산, 서울에 이어 세 번째로 낮은 수준으로써 인구대체수준(2.1명)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하는 심각한 현실을 적극적으로 극복하기 위한 다양한 움직임이 일환으로,

  ※ 인구대체수준 : 인구를 현상유지 하는데 필요한 출산율 수준(2.1명)

 

○ 저출산 문제가 인구의 고령화와 함께 지역사회의 지속적인 발전뿐 아니라 세대간 통합에도 심각한 문제를 초래할 수 있다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적극적인 노력을 함께 기울이기 위하여 체결하기로 하였다.

 

○ 이를 위해 대구시와 사회 각 분야 참여기관단체가 대화와 토론을 거쳐 최종 합의한 사회협약을 지역민들에게 공표하고, 초기 공동사업으로 동성로와 2.28기념공원에서 일반시민을 대상으로 저출산 극복을 위한 가두캠페인을 실시할 예정이다.

 

○ 한편 2007년 10월 12일 출범한 후원협의회는 대구시를 비롯한 11개 분야(경제·교육·노동·여성·의료·종교·사회복지계, 학계, 보육시설, 시민단체) 20여 개의 직능단체가 참여하고 있으며,

 

○ 저출산·고령사회 문제해결을 위해 사회 각 부문간 네트워크를 구축, 사회협약 채택, 사회주체별 정책과제 및 실천과제 설정을 통한 공동사업 추진, 실천과제 이행점검 TF 운영 등 적극적인 활동을 하게 된다.

 

○ 협의회는 우선 저출산 문제해결을 위한 사회협약을 체결하고, 아동·청소년의 안전 및 고령사회 문제로까지 영역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 자료제공 : 저출산고령화대책과 803-4151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07-12-20
조회수 : 조회수 : 1,729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