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장애인기능올림픽서 대구 선수 전원 메달 획득
제목 없음

 

금메달 3명, 은메달 2명, 동메달 1명 수상으로 올림픽 4연패 이끌어

 

  대구시 출신 기능올림픽 장애인 선수들이 지난 11월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일본 시즈오카에서 개최된「2007 국제장애인 기능올림픽」에서 전원 메달을 획득하여 우리나라의 국제장애인 올림픽 4연패를 이끌었다.

 

 

○ 이번에 메달을 획득한 향토 출신 선수로 금메달을 획득한 직종은 가구제작(금동학, 남구), 보조기기제작(이재선, 남구), 양복(황기철, 남구)이며 은메달을 획득한 직종은 워드프로세스(문인혁, 남구), 웹마스터(이제명, 서구)이며, 동메달을 획득한 직종은 전자기기(천호용, 남구)이다.

 

○ 이는 우리나라가 획득한 전체 메달 수(13개)의 46.2%(6개)라는 놀라운 성적을 우리 대구 출신 선수들이 이루어 낸 것으로서 4회(호주), 5회(체코), 6회(인도)에 이어 이번 대회까지 국제장애인기능올림픽 4연패를 달성하는데 주역을 담당하였다고 할 수 있다.

 

○ 김범일 대구광역시장은 매년 세계장애인기능경기대회에서 대구 출신 선수들의 선전으로 우리나라가 종합 1위를 하는데 주역을 담당한데 대하여 “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편견과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기술 강국의 면모을 다시 한번 세계에 알린 향토 선수들이 자랑스럽다”라고 말했다.

 

○ 한편, 일본 시즈오카에서 열린 제7회 국제장애인기능올림픽대회가 우리나라선수단이 정규직종에서 금메달 8개를 획득함으로 대회 4연패를 달성하면서 폐막되었다.

 

 

○ 지난 13일부터 17일까지 시즈오카 트윈메쎄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서 전체 30개 직종 중 25개 직종에 25명의 선수가 출전한 우리나라는 정규직종에서 금메달 8개, 은메달 3개, 동메달 2개로 종합1위에 등극했다, 2위는 일본, 3위는 대만, 4위는 중국이 차지했다.

 

○ 우리나라가 금메달을 획득한 정규직종은 가구제작(금동학), 기계조립(박석순), 목공예(김민재), 보조기기제작(이재선), 시각디자인(임보혁), 치과기공(임동범), 컴퓨터수리(유상봉), 양복(황기철) 등 8개 직종이며, 선수단은 22일 오후 4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할 예정이다.

 

< 2007 국제장애인 기능올림픽 개요 >

□ 행사개요

  ○ 기간/장소 : 11. 13 ~ 11. 17(5일간)/일본 시즈오카

  ○ 실시직종 : 기능경기직종 30개직종

  ○ 참가인원 : 25명(우리시 6명)

 

□ 참가결과

  ○ 종합성적 : 종합1위(2위 일본, 3위 대만, 4위 중국)

   - 금  상 : 8명(대구 3명 가구-금동학, 보조기기-이재선, 양복-황기철)

   - 은  상 : 3명(대구 2명, 워드프로세스-문인혁, 웹마스터-이제명)

   - 동  상 : 2명(대구 1명, 전자기기-천호용)

   - 장려상 : 3명

  ☞ 우리시 참가선수 전원이 메달 획득하였으며, 우리나라가 획득한 전체메달(13개)의 46.2%(6개)를 획득하여 국제장애인기능올림픽 4연패 달성에 주역이 되었음.

 

* 자료제공 : 복지정책관실 803-3994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07-11-20
조회수 : 조회수 : 1,248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