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지역 염색업체 특별경영안정자금 지원 나서
제목 없음

 

대구시, 염색공업협동조합 추천 받아 업체당 5천만 원 융자 추천

 

  대구시는 유가 급등과 채산성 악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염색가공업체의 일시적인 자금압박을 해소하기 위해 염색가공업협동조합의 추천을 받아 업체당 5천만원의 특별경영안정자금 융자를 추천한다.

 

○ 최근 국제유가가 90$를 상회하고 각종 원부자재 가격마저 급등한 반면, 염색임가공료의 동결로 인한 채산성 악화, 환경규제 강화에 따른 방지시설 설치비 가중, 은행금리 상승 등으로 지역 염색가공업계는 기업경영 환경이 그 어느 때보다 어려운 상황이다.

 

○ 특히 염색가공업종은 에너지 다소비 업종으로 에너지 비용이 제품원가의 20% 내외에서 25% 이상으로, 부자재인 액체가성소다, 아세테이트 염료, 하이드로 등이 평균 35% 이상 상승되어 엄청난 원가 부담을 안고 있는 반면, 달러화 약세까지 겹쳐 수출제품은 국제 경쟁력마저 떨어지고 있는 실정이다.

 

○ 이에 따라 대구시는 유가급등과 채산성 악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염색업체를 지원하기 위해 창업 1년 이상, 종업원 약 30인 이상인 업체를 대상으로 염색공업협동조합의 추천을 받아 우선 융자신청을 할 예정이다.

 

○ 이번 융자의 조건은 변동금리이며, 대구시가 2%의 이차를 보전하며, 1년 거치 일시상환으로 지원한다.

 

○ 대구시는 11. 16까지 염색공업협동조합으로부터 융자대상업체를 추천받고 자체심사를 거쳐 11. 28까지는 대상업체를 금융기관에 추천하여 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 또 대구시는 염색가공업계 대부분 담보력이 부족하거나 담보한도를 초과하고 있으므로 지역 신용보증재단과 협의하여 추천업체에 대해서는 무담보로 신용보증을 공급한다고 밝혔다.

 

○ 한편, 열병합발전이 보급되는 염색산업단지 입주업체, 신용보증기금·기술보증기금 보증활용 업체(이중보증금지), 차입금액이 매출금액을 초과하는 업체, 압류·가압류·연체·신용불량업체 등은 이번 특별경영안정자금 추천대상에서 제외된다.

 

○ 대구시는 지난 6월에도 (주)신일 부도로 자금난을 겪고 있는 협력업체 지원을 위해 긴급경영안정자금을 편성 지원한 바 있으며, 부족한 재정 사정 등으로 지원은 충분하지는 못하지만 어려운 자금난으로 고전하는 기업에 대해 발 빠르게 지원대책을 세워 기업하기 좋은 도시를 구현해나갈 계획이다.

 

* 자료제공 : 기업지원팀 803-3400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07-11-07
조회수 : 조회수 : 976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