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시, 청정생산 기술개발 보급사업 본격 추진
제목 없음

 

지역의 20개 업체 선정 매년 6억 원씩 5년간 사업비 지원

 

  대구시는 금년 산업자원부(주관 : 국가청정생산지원센터)로부터 3개 광역시(대구, 부산, 인천) 지역에코혁신사업 도시로 선정됨에 따라 본격적인 청정생산 기술개발 보급사업을 추진한다.

 

 

○ ECOPROFIT(ECOlogical PROject For Integrated environmental Technology)란 지자체와 전문 컨설턴트, 중소기업의 산업환경팀이 프로젝트에 공동 참여하여 기업의 환경개선과 경제적 효과를 동시에 추구할 수 있도록 청정생산 진단지도, 기술의적용 및 성과분석, 환경방침 설정 등을 통합 지원하여 지속가능 산업도시 실현을 위한 민-관(public-private partnership) 협력프로그램이다.

 

○ 본 사업은 이미 오랜 경험과 성과를 보이고 있는 유럽의 "Ecoprofit" 프로그램을 표본한 것으로써 사업의 성공적 도입 및 운영을 위해 산업  자원부(주관 : 국가청정생산지원센터)에서는 지난 2개년 동안 총 14명의 전문 컨설턴트 육성 및 대구, 부산, 인천지역에 15개 기업에 대해 시범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바 있다.

 

○ 이를 기반으로 산업자원부 (주관 : 국가청정생산지원센터)에서는 2005~2006 시범사업에 참여했던 3개 광역시(대구, 부산, 인천)를 대상으로 지역에코혁신사업 도시로 선정하였다.

 

○ 이에 따라 지역별 20개(3개 지역 총 60개, 5년간 최대 300기업) 업체에 대하여 지역에코혁신사업(http://www. kncpc.re.kr)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을 발표하였다.

○ 향후 사업추진 주요일정은 참여 업체에 대하여 사업계획서 및 기획보고서를 4월 23일부터 26일까지 접수한다.

 

○ 접수 업체를 대상으로 5월 중 사업자 선정 및 협약서를 체결할 예정이다. 선정된 20개 업체에 대하여 매년 6억 원씩 5년간 사업비를 지원하여 환경오염 감소 및 경비절감 등 기업 경쟁력 강화에 사용되도록 할 계획이다.

 

* 자료제공 : 메카트로닉스팀 803-4723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07-04-10
조회수 : 조회수 : 1,263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