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시내 도로먼지 오염실태 대체로“양호”
제목 없음

 

지난 6~7월 교통량이 많은 교차로와 시 경계 등 48곳 조사결과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이 지난 6월부터 7월까지 대구시내 교통량이 많은 교차로와 시경계 등 48곳을 대상으로 도로먼지 오염실태를 조사한 결과, 대구지역은대체적으로 중금속으로부터 오염되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 도로먼지는 인체에 유해한 중금속 성분을 가장 많이 축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는 체내로 흡입이 쉬울 뿐만 아니라 독성물질의 섭취로 인해 어린이나 노약자의 경우에는 더욱 심각한 피해를 입힐 수도 있다.

 

○ 조사대상지점은 고령방면(고령교앞), 성주방면(성주대교앞) 등 녹지지역 12곳과 복현오거리, 효목네거리 등 주거지역 12곳, 대구역네거리와 중앙네거리 등 상업지역 12곳, 노원네거리 및 3공단네거리 등 공업지역 12곳 등 총48곳이다.

 

○ 도로먼지에 함유된 중금속오염실태를 조사한 결과, 지역별로는 공업지역이나 상업지역의 중금속 함유량이 녹지지역이나 주거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 중금속오염지수를 계산한 결과, 공업지역(1.30)과 상업지역(1.09)의 오염지수가 주거지역(0.66) 및 녹지지역(0.27)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이러한 원인은 공장과 자동차에서 배출되는 오염물질 등의 영향으로 사료된다. 또한 대구시내 전체평균은 오염지수 1.0을 초과하지 않은 0.83으로서 비교적 오염되지 않은 지역으로 나타났다.

 

○ 한편 도로먼지에 함유된 중금속은 교통량이 많고 적음에 따라 많은 영향을 받는 것으로 분석됐다. 즉, 교통량이 많은 곳일수록 자동차관련계통의 중금속(카드뮴 - 타이어의 마모, 니켈·아연 - 연료연소 후 남은 재, 납 - 휘발유의 녹킹방지)을 많이 함유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 자료제공 : 보건환경연구원 760-1292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06-12-05
조회수 : 조회수 : 1,919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