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추석 제수용품 대체로 안전한 것으로 나타나

제수용 식품 및 농산물 수거 207종의 농약 분석결과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우리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맞이하여 성수 식품과 위해농산물로 인한 시민건강을 보호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자 추석절 성수 식품 안전성 조사를 실시하였다.


○ 안전성조사는 9월부터 시·군·구에서 의뢰한 재수용 두부류, 과자류(떡국, 유과, 등), 기타식품류(밀가루, 벌꿀 등), 식용유지류(참기름 등), 일반식품(밤, 우엉, 도라지 등) 등 17종 318건의 식품류와,

○ 재래시장, 대형할인마트 및 백화점 등에서 판매하는 대추, 고사리, 곶감, 미나리, 콩나물 등 재수용 농산물 5종 25건을 자체 수거하여 207종의 농약을 분석하였다.

○ 조사결과, 한과류 2건이 부적합하여 관련기관에 즉시 통보 및 조치토록 하였으며, 나머지 식품류 316건은 표백제 사용등의 기준위반 없이 규격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고,

○ 농산물 총 25건 중 고사리, 곶감, 시금치, 콩나물 등 19건에서는 분석대상 207종의 농약이 전혀 검출되지 않았으며, 대추 등 6건에서 Cypermethrin 등 살충제 농약이 미량 검출되었으나 잔류허용 기준 이하로 나타나 안전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 한편, 금주에 의뢰된 성수용 식품 및 농산물 100여건에 대하여서도 최단시간 내에 검사를 실시하여 가능한 한 추석명절 이전에 검사를 완료하고, 그 결과를 통보함으로써 안전한 성수 식품 공급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 자료제공 : 보건환경연구원 760-1231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06-09-29
조회수 : 조회수 : 1,311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