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전국 아마추어 e-sports 대회」대구 유치

「전국 아마추어 e-sports 대회」대구 유치

제목 없음

 

올 10월 첫 개최, "세계 게임문화 콘퍼런스"도 함께 열려

 

  대구시는 문화관광부에서 e-sports 활성화를 통한 게임산업 육성과 건전한 게임문화 조성을 위하여 올해 처음으로 개최하는 ‘제1회 전국 아마추어 e-sports 대회’와 ‘제1회 세계 게임문화 콘퍼런스’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 대구시가 이번에 ‘제1회 전국 아마추어 e-sports 대회’와 ‘세계 게임문화 콘퍼런스’의 유치원동력은 그 동안 지역 게임산업 육성과 게임기업 마케팅을 위해 지난 2001년부터 e-sports 페스티벌(e-fun)과 디지털엔터테인먼트산업전을 개최하는 등 구축된 게임도시로서의 이미지와 성장가능성을 인정한 결과라고 생각된다.

 

○ 이번에 개최되는 ‘제1회 전국 아마추어 e-sports 경기대회’는 e-sports 저변확대를 위해 한국게임산업진흥원과 한국 e-스포츠 협회, 대구시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e-fun 2007' 행사기간인 10월 25일부터 28일까지 개최된다.

 

○ 이 대회는 서울, 부산, 광주 등 전국 8개 시·도에서 자체적으로 각 지역대회를 거쳐, 최종 본선에 350명 규모로 참가하는 국내 최고의 아마추어 게이머들이 펼치는 게임대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 경기 종목은 국제 2개 종목(스타크래프트, 워크래프트3), 국내 2개 종목(스페셜포스, 프리스타일) 등 총 4개 종목으로 본선대회가 치러진다.

 

○ 종목별 1~3위 입상자 및 종합우승 지자체에게는 시상금과 함께 문화관광부장관상이 주어지며, 입상자 전원에게는 한국 e-스포츠 협회가 공인한 준 프로게이머 자격 및 e-sports 협회주도 국제대회 출전 시 우선권도 함께 부여된다.

○ 한편 이번행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하여 한국 e-스포츠협회, 한국게임산업진흥원, 대회주최측 등 관계자가 참가한 가운데 6월 14일 상호 양해각서를 체결할 예정이다.

 

○ 또한, 게임의 순기능 등 건전한 게임문화로서의 역할을 주제로 정책 및 성공사례를 발표하는 ‘제1회 세계 게임문화 콘퍼런스’가 10. 25 ~ 10. 26까지 양일간에 걸쳐 대구패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다.

 

○ 미국, 일본, 호주 등 해외 게임문화전문가 13명과 국내 게임문화관련 학계, 단체, 정부, 지자체 등 총 300명 이상 참가가 예상되는 이번 콘퍼런스는 지방에서는 처음으로 열린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생각된다.

 

○ 콘퍼런스 기간 중(25일과 26일) 저녁에는 호텔인터불고에서 국내·외 우수 게임기업, 퍼블리셔, 투자자, 개발자 등 게임관계자들이 참가하는 비즈니스 네트워크(파티)의 장도 마련되어 지역 기업의 투자유치, 수출상담 등 마케팅 활동도 활발히 진행 될 것으로 보인다.

 

○ 이번 행사가 개최되고 나면, 대구가 게임도시로서의 위상 강화는 물론 e-스포츠 활성화로 글로벌 도시로 나아가는 큰 발판이 될 것이며, 앞으로도 게임과 관련한 국제대회를 지속적으로 유치하여 대구가 세계적으로 e-스포츠와 게임문화 트랜드를 주도하고 국제적인 교류협력을 증진하는데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 참고로 ‘e-fun 2007’ 행사는 10. 25부터 10. 28까지 4일간에 걸쳐 엑스코와 동성로 등 도심일원에서 게임대회, 퍼레이드, 게임UCC 공모 전시, 캐릭터패션쇼 등 다양한 행사들이 개최될 예정이다.

 

* 자료제공 : 문화산업과 803-3792

첨부파일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핫이슈
2007-06-18
조회수 : 조회수 : 5,014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