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고유의「전통규방공예」기술전승사업 추진

고유의「전통규방공예」기술전승사업 추진

농업기술센터, 전통규방공예 회원(90명) 대상 집중 교육

  대구시 농업기술센터(소장 남해중)는 우리 고유의 전통생활기술인 규방공예를 발굴 보존하고 전통문화로 계승 발전시킴은 물론, 관광문화상품으로 개발하여 전통규방공예의 소득화 기반 조성을 위해서 기술전승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 농업기술센터가 지난 2003년부터 전통문화기술 전승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전통규방공예 교육에 현재 초급, 중급, 고급반 각 30명(합계 90명)이 한 땀 한 땀 「전통규방공예」기술을 배우는 재미에 여름 무더위도 잊고 있다.

○ 전통문화가 국가와 지역의 경쟁력이 되는 글로벌 시대에 한국을 대표하는 얼굴인 규방공예는 고부가가치 문화상품으로서의 가치는 무궁무진하다고 할 수 있다. 우리생활속에서 천년을 넘게 이어 내려온 규방공예문화상품들은 유명 명품브랜드와 견주어도 손색이 없는 예술적인 감각과 실용성을 지니고 있다고 평가를 받고 있다.

○ 예를 들어 조각보의 경우 한국적인 아름다움과 현대적인 조형미가 독특하게 어우러져 있어 한국을 상징하는 이미지로 쓰여도 손색이 없을 정도이다.

○ 규방공예에 관심이 있는 주부들로 구성된 대구전통규방공예회(회장 조영자) 는 2003년부터 초급회원 30명으로 시작하여 현재는 90명이 초급, 중급, 고급으로 나뉘어 매주 월, 수, 목요일 정기적인 이론 강의와 실습을 하고 있다.

○ 또 매년1회 정기 작품 발표회도 가진다. 2005년도에는 1주일간 작품 발표회를 가졌고, 금년 10월에도 발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 대구전통규방공예회는 농촌진흥청 제1~3회 전통기술작품공모전 및 제1회 한국벤처농업박람회(충남 예산)의 전통규방공예 공모전에 출품하여 입선하였으며, 2006국제원예농업전시회시에 참가하여 문화관광상품분야 “연꽃잎 열쇄고리” 등 선물세트를 출품하고 판매행사에도 참여하여 상당한 성과를 거두었다.

○ 회원들의 열성적인 활동과 중앙대회의 입상을 통하여 사업성을 인정한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전통규방공예를 우리지역에 맞는 문화관광 상품으로 개발하여 대구를 대표하는 브랜드로 집중 육성할 계획이다.

○ 농업기술센터는 이외에도 여성능력개발을 위해서 우리음식연구회, 천연염색 및 참색내기동아리, 다도반, 가정원예반 등을 운영하고 있다.

   ※ 대구전통규방공예회 : 회장 조영자 (011-817-5321)

* 자료제공 : 농업기술센터 982-3814

첨부파일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핫이슈
2006-08-29
조회수 : 조회수 : 5,749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