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내년 천만그루 숲의 도시 조성

내년 천만그루 숲의 도시 조성

내년은 대구시가 96년부터 중점적으로 추진해 온 「푸른대구 가꾸기 사업 1,000만 그루 나무심기」 운동이 마무리되는 해다.

이에 따라 대구시는 1,000만그루 나무심기의 완벽한 마무리를 위해 도시녹지분야에 ▲담장허물기, ▲공유공유지 도시숲 조성, ▲벽면녹화, ▲가로수 조성 및 관리사업 등을 중점 추진하고 산림녹지분야에는 ▲산림휴양공간, ▲산림자원조성, ▲산림재해방지사업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하여 건강하고 아름다운 도시 숲을 만들 계획이다.

부족한 녹지공간 확보 및 시민들의 휴식공간 제공을 위해 추진하는 담장허물기사업은 남송초등학교 등 3개소에 5억원, 생활권 녹지 확충의 일환으로 추진중인 공유지 도시숲은 서대구공단 시설녹지 등 5개소에 14억원을 들인다.

또한 도시열섬현상 완화를 위해 시행해 온 벽면녹화사업은 건물벽면이나 옹벽부분에 약 5만포기의 담쟁이덩굴을 대대적으로 심어 푸른 도시의 이미지를 강화해 나간다. 아울러 시는 도시녹화에 상당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민간부분(공동주택, 주상복합건축물) 조경사업도 수준 높은 도시경관을 위해 심의기준을 강화하여 추진할 예정이다.

주5일제 근무에 따른 시민들의 다양한 욕구 충족과 여가공간 조성을 위해 기존 비슬산자연휴양림에는 휴양문화관 1동을 만들며, 달성군 화원읍에 약 95억원을 들여 「화원자연휴양림을 신규로 조성」할 계획이다.

또한 대구수목원내 시민들이 자연에 대한 정보 및 시민교육장으로 활용하기 위한 「산림사료전시관」을 약 40억원 들여 2006년 12월 개관 목표로 지을 예정이다.

산림의 경제적 가치와 공익적 가치를 더 높이기 위해 숲가꾸기사업, 우량 소나무림 보존, 큰나무 조림사업 등에 약15억의 예산을 들여 지속적으로 추진 할 예정이며,

산사태 피해 우려지인 동구, 달성군 등에 사방댐 2개소와 임도 3.2km등 약13억의 예산을 투입 건설하여 산림재해로부터 시민들의 생명과 재산피해를 보호한다.

그리고 시에서는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소나무재선충병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 이미 발생된 지역과 추가 발생 우려가 있는 지역에 항공방제를 대대적으로 시행하고, 전문방제단을 상시 운영하여 우리민족의 나무인 소나무 살리기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아울러 2007년부터 새로이 시작되는 「푸른대구가꾸기」 10년 중장기계획은 사람과 숲이 함께하는 살기 좋은 환경도시 건설에 역점을 두고 추진할 계획이다.

* 자료제공 : 녹지과 803-4382

첨부파일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핫이슈
2005-12-27
조회수 : 조회수 : 5,979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