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서대구 산단 내 도시재생 거점시설 속속 준공
염색산단, 제3산단에 기술창조발전소, 안경테표면처리센터 건립
  대구시는 쇠퇴한 서대구권 산업단지에 경제기반형 도시재생사업으로 기술창조발전소와 안경테표면처리센터를 준공하고 이 지역 재생의 견인에 나선다.

기술창조발전소
▲ 기술창조발전소

안경테표면처리센터
▲ 안경테표면처리센터


기술창조발전소는 총사업비 130억 원을 투입해 연면적 6,582㎡, 지하 1층, 지상 6층 규모로 지난 8일 준공됐으며, 안경테표면처리센터는 190억 원을 들여 비슷한 규모인 연면적 6,930㎡, 지하 1층 지상 5층으로 이보다 하루 전인 7일 준공됐다.

염색산업단지 내에 위치한 기술창조발전소는 이 지역 전통산업 재생을 위한 연구개발 및 가늠터(테스트베드)와 기업 입주공간 등을 갖추고 물 없는 컬러산업 등 신기술 개발로 친환경 제조업 혁신과 지역 주력산업 고부가가치화에 앞장선다.

특히, 염색가공산업의 미래 먹거리인 물 없는 컬러산업의 고도화에 필요한 초임계 염색 및 디지털 날염 등 전문적인 기술개발과 기업지원을 위해 대구시는 지난달 전문생산기술연구소인 다이텍연구원과 시설 위탁운영 계약을 맺고 이달 말 입주기업 모집을 시작으로 오는 7월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이보다 앞서 입주자 공모에 나선 안경테표면처리센터는 제3공단 내 안경코팅업체를 집적해 안전하고 환경친화적인 일터를 조성하고자 관련 제조시설과 청정시설, 대기 및 폐수처리시설 등을 갖추고 오는 7월 가동을 준비하고 있다.

이들 두 산업앵커시설의 준공으로 앞서 건립된 복지지원시설과 함께 경제기반형 도시재생사업의 마중물을 통한 거점시설 조성이 일단락되고, 향후 서대구역 인근에 계획 중인 미래비즈니스발전소가 완공되면 서대구권 산업단지 활성화뿐만 아니라 KTX 서대구역 복합개발과 연계한 주변지역 재생에도 선도적인 역할이 기대된다고 시는 전했다.

이 사업으로 비산동 일원에 건설된 복지지원시설도 지역사회에서 제 역할을 톡톡히 수행하고 있는데, 서구청 비원건강증진센터와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들어선 행복나눔발전소는 뛰어난 접근성과 쾌적한 시설 및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외국인 근로자를 포함한 지역 주민의 호응이 크고, LH 행복주택과 복합된 행복빌리지는 지역 주민협의체에서 공유부엌 등으로 활용하고 있는 커뮤니티공간과 인근에 부족한 공영주차장 등을 갖추어 산단 근로자 및 주민 복지에 일익을 담당하고 있다.

김창엽 대구시 도시재창조국장은 “그간 전통 제조업의 경쟁력 약화로 쇠퇴한 노후 도심 공단과 주변지역은 종합적 도시재생사업이 절실했다”며, “두 시설이 이 지역 혁신을 이끌 다른 여러 사업과 연계해 상승효과를 내고, 남은 도시재생사업을 잘 마무리해 서대구권 도약의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달라지는 대구
2021-06-18
조회수 : 조회수 : 517
담당부서
도시재생과
전화번호
053-803-3941
담당자
김학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