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도심지역, 세계 최대 규모의 태양광발전소 건립
제목 없음

 

28일 시청에서 2.5MW급의 태양광발전소 건립 계약 체결

 

  대구광역시(시장 김범일), 대구시환경시설공단(이사장 김기무), REC-한빛쏠라(사장 조한식)는 8월 28일 오전 11시 30분 시청 상황실에서 환경시설공단 서부사업소 내 도심지역으로써는 세계 최대 규모인 2.5MW급의 태양광 발전소 건립을 위한 계약을 체결한다.

 * 지금까지 도심지역의 최대 규모는 독일 뮌헨시의 전시관 및 광주 김대중 컨벤션센터 태양광 발전소로 각 1MW규모이다

 

○ 이번에 건립되는 태양광 발전소는 노르웨이의 REC와 중앙마이크로닉스(주) 국내 합작법인인 한빛쏠라(주)에서 200억원을 투자하여 오는 10월 착공 내년 2월에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연간 4,000MWh를 생산할 수 있는 규모이다. 이는 1,500가구에 전기를 공급할 수 있는 발전 용량이며, 자동차 1,000여대가 1년간 배출하는 양의 이산화탄소를 줄이는 효과가 있다.

 

○ 특히, 우리나라 대부분의 태양광 발전시설이 오지의 땅을 싼 값에 매입하여 대규모로 뒤덮는 방식으로 건립되는데 비해, 대구시에서는 환경시설공단의 하수처리시설에 전혀 영향을 주지 않고 이 시설을 적극 활용함으로써 앞으로 도심 지역의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방식에 좋은 본보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 또한, 이번 태양광 발전시설을 전적으로 지역 업체가 맡아 시공함으로써 선진 태양광 발전 기술능력 향상이 기대되며 대외 경쟁력 강화에도 이바지 할 것으로 보인다.

 

○ 대구시는 앞으로 태양광 발전소 건립을 계기로 Solar City 메카로 발전시키고 환경시설과 더불어 지역의 새로운 관광자원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 또한, 세계 최대의 실리콘, 웨이퍼 생산업체이며 세계적 태양광 브랜드 기업인 REC사가 아시아 지역에 최초로 진출함에 따라 향후 태양광 관련 제조 공장 등의 투자를 위한 교두보를 마련한 계기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 자료제공 : 투자유치단 803-3470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07-08-27
조회수 : 조회수 : 1,784
담당부서
전화번호
담당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