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소방안전본부, 달서구 죽전동으로 청사 이전 추진
달서구 죽전동 소재 구.징병검사장 활용... 2025년 완전 이전 목표
  대구소방안전본부(본부장 정남구)가 25년 만에 달서구 죽전동으로 청사 이전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대구소방안전본부〉
대구소방안전본부


대구소방안전본부는 지난 1997년 9월 현재 자리인 북구 북부소방서 건물에 입주했다. 본부 청사는 북부소방서를 제외하면 2,300㎡ 규모로 전국 광역시 청사 평균 면적 3,300㎡에 많이 미치지 못한다.

이전 당시에 비해 늘어난 인력과 소방장비, 북부소방서와 합동청사 사용으로 출동 공간이 협소해 신속한 출동에 어려움이 있었고, 119종합상황실 신고 접수대 부족으로 인한 재난대응력 저하 우려, 민원인들을 위한 주차 공간 부족으로 질 높은 소방서비스 제공에도 한계가 있어 청사 이전 요구가 꾸준히 제기돼 왔었다.

본부는 올해 준비 기간을 거쳐 내년도 리모델링을 통해 행정부서를 우선 이전하고, 2024년도에는 별동을 증축해 상황실을 이전하며, 2025년도에는 시스템을 이전하는 등 완전 이전까지 133억여 원을 들여 단계별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전 부지는 적정성과 면적, 재정부담 완화를 위해 市 소유인 구.징병검사장을 활용하고, 증축을 통해 부족한 공간을 확보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이전 예정 부지는 대지면적이 4,456㎡(1,348평) 정도로 현재 부지 2,537㎡(767평)에 약 2배가량 된다. 청사를 이전하게 되면 119종합상황실을 확대해 신고 접수대를 늘려 재난 대응 역량을 강화하고, 직원 근무 환경 개선과 민원인들의 접근성을 높여 향상된 소방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그간 출동 공간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던 북부소방서도 골든타임 확보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그리고, 이전 부지가 성서IC, 신천대로뿐만 아니라 대구시 신청사 예정부지와 인접하고 있어 신속한 지휘체계 확립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정남구 대구소방안전본부장은 “관련 기관 및 지역 주민들과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소방청사 이전 추진에 차질이 없도록 노력할 것이다”라며 “소방청사 이전을 통해 더욱 체계화된 안전망 구축과 향상된 소방서비스 제공을 약속드리겠다”라고 전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2-10-04
조회수 : 조회수 : 128
담당부서
대구소방안전본부
전화번호
053-350-4013
담당자
박의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