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BTS ‘RM’ 관람 후 ‘이건희 컬렉션 특별전’ 관심 더욱 높아져
개막 한 달 관람객 2만 명 넘어, 전시 종료 8월 29일까지 4만 명 예상
  대구미술관 이건희 컬렉션 특별전 ‘웰컴 홈: 향연饗宴’ 개막 한 달 만에 2만여 명이 넘는 관람객이 다녀가며 온·오프라인으로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

대구미술관(관장 최은주) ‘웰컴 홈: 향연饗宴’은 이건희 컬렉션 중 대구에 기증된 21점을 소개하는 특별전으로 지난 6월 29일(화) 공개했다. 첫날부터 매진된 특별전은 여름방학 및 휴가철에도 연일 매진돼 전시 종료일인 8월 29일(일)까지 약 4만 명의 관람객이 다녀갈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1일 관람인원 변경, 사전 예약 시 관람가능)

이와 함께 지난주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에 올라온 ‘RM 인증샷’이 화제를 모아 대구미술관 특별전에 대한 온·오프라인 열기가 한층 뜨거워졌다.

대구미술관 인스타그램의 관련 포스팅에는 ‘가야할 이유가 한 가지 더 생겼네’, ‘헐...이게 머선일인강?’, ‘서울아니고여?? 대박’, ‘방탄이 우리랑 같은 작품을 보고 간건가!’, ‘나의 전시욕구를 일의켜주는 주니님 대구까지 어떻게 가지’, ‘If I happen to visit Korea, I will directly visit here.(한국을 방문한다면, 여길 직접 가봐야지)'와 같이 한국어뿐만 아니라 영어, 스페인어, 아랍어, 프랑스어 등 다양한 외국어 댓글이 하룻밤 사이 250여 개 올라왔다.

대구미술관 SNS에서 RM 방문 소식을 확인한 관람객들은 버킷햇 등 RM과 비슷한 의상과 포즈로 동일한 장소에서 인증샷을 남기기도 하고, 사진 속 작품인 유영국 ‘산’(1970’s) 시리즈를 더욱 관심 있게 관람하기도 했다. 전시 관람의 또 하나의 즐거움이 된 ‘RM 오마주’는 전시 종료까지 진풍경으로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RM 인증샷 오마주하는 관람객〉
RM 인증샷 오마주하는 관람객 1

RM 인증샷 오마주하는 관람객 2


이에 대구시는 지역을 방문한 외지 관객들에게 대구시 출신 한류스타들의 발자취를 더듬어보는 ‘한류 관광코스’, 우리 지역에서 촬영한 영화촬영지를 돌아보는 ‘시네마천국 대구 코스’ 등 대구관광 정보를 제공해 도심관광으로 이어지도록 할 계획이다

최은주 대구미술관장은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 RM 방문 소식이 올라간 다음 날부터 버킷햇을 쓰고 사진 찍는 관람객들의 모습이 보이기 시작했다”며 “이건희 컬렉션 특별전 그 자체로도 남녀노소 관심을 가졌지만, RM 방문 이후 전시를 흥미롭게 감상하고, 즐기는 분들이 더욱 많아졌다”고 말했다.

이번 특별전에서는 이인성 ‘노란 옷을 입은 여인상’(1934)과 이쾌대 ‘항구’(1960), 서동진 ‘자화상’(1924), 서진달 ‘나부입상’(1934), 문학진 ‘달, 여인, 의자’(1988), ‘변종하 ‘오리가 있는 풍경’(1976), 유영국 ‘산’(1970’s) 시리즈, 김종영 ‘작품 67-4’(1967) 등 이건희 컬렉션 21점과 대구미술관 소장품 및 대여 작품 20여 점도 함께 전시해 대구미술관 기증 작품의 가치를 더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안전을 위해 사전 예약 후 무료관람 가능하며, 관람인원수는 회차별 140명, 1일 840명이다.

∙ 1일 6회차 운영(10시, 11시, 13시, 14시 15시, 16시)
∙ 사회적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1회 전시인력 변동 있을 수 있음
∙ 인터파크·전화예약(053 803 7900)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1-08-02
조회수 : 조회수 : 66
담당부서
대구미술관
전화번호
053-803-7903
담당자
이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