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외국인주민과 함께하는 설맞이 행사 '풍성'
제목 없음 제목 없음 제목 없음


외국인주민과 함께하는 설맞이 행사‘풍성’

- 대구시, 외국인주민과 함께 즐기는 다양한 설맞이 프로그램 마련 -

 

  대구시는 우리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을 맞아 외국인주민 및 다문화가족과 함께 나누는 따뜻한 명절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설 전후로 다양한 외국인주민 격려행사를 개최한다.

 

○ 대구시와 구·군, 외국인주민 지원 민간단체 등에서는 고향을 떠나 다른 나라의 산업현장에서 근무하고 있는 외국인근로자와 국제결혼의 증가로 나날이 늘어나고 있는 다문화가족들이 외롭지 않게 훈훈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다채로운 행사를 마련했다.

 

 - 대구외국인노동상담소에서는 10일 오전 대구외국인노동상담소에서 200여 명의 외국인근로자를 대상으로 장기자랑 대회를 개최하며 국가별 전통음식을 나눠 먹는 시간을 가진다. 또 10일 오후 대구시민체육관에서 600여 명의 외국인근로자를 위해 스리랑카 가수 15명으로 구성된 SEEDUWA SAKURA팀을 초청해 공연한다.

 

 - 영남노동교육위원회에서는 10일 대구가톨릭근로자회관에서 400여 명의  외국인근로자들과 함께 우리 전통음식인 떡국과 베트남 전통음식인  쌀국수 및 윷놀이 대회를 준비해 음식과 놀이를 통한 문화이해의    폭을 넓혀가고자 한다.

 

 - 대구이주민선교센터는 9일 80여 명의 외국인근로자와 함께 이월드를 방문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며, 10일 대구이주민선교센터에서 140여 명의 외국인근로자들이 참가한 가운데 한복입고 세배하기, 중국 만두 나누기, 우리 민속놀이 체험을 실시해 설날의 의미를 되새겨 본다.

 

 - 또 동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는 7일 반야월성당에서 설날 복나눔 잔치를 마련해 나라별 설날을 소개하고 복주머니 만들기, 설날노래 배우기 등을 통해 다문화가족과 함께 행복한 새해를 맞는다.

 

○ 한편 대구시에는 2012. 1월 기준 31,231명의 외국인주민이 거주하고 있으며 그 중 외국인근로자는 11,288명, 결혼이민자는 4,241명, 혼인귀화자는 2,024명으로 전체 외국인주민의 56.2%를 차지하고 있다.

 

○ 대구시 이영선 사회복지여성국장은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3만여 명의 외국인주민이 이번 행사들을 통해 소외감을 느끼지 않는 명절을 보내면서 지역의 일원으로서 당당히 자리매김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13-02-04
조회수 : 조회수 : 388
담당부서
여성청소년가족과
전화번호
803-6792
담당자
이옥주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