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워라밸 도시 대구를 위한 ‘청년기자단’ 12기 모집!
대구시 거주 또는 재직·재학 중인 30세 이하 청년 대상!
  대구광역시는 청년 인재 유출을 방지하고 저출생을 극복할 수 있는 ‘청년 정착 워라밸 도시 대구’를 실현하기 위해 2월 16일(금)부터 3월 19일(화)까지 지역 청년을 대상으로 ‘워라밸 청년기자단’ 12기를 모집한다.

워라밸 청년기자단 모집 홍보 포스터


워라밸 청년기자단은 대구광역시에 거주 또는 재직·재학 중인 30세 이하의 청년 중, 청년이 정착하는 ‘워라밸 도시 대구’를 만드는 데 관심이 있는 청년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2015년 1기를 시작으로 매년 10명 안팎의 인원을 선정해 활동을 이어오고 있는데, 지역의 워라밸 경영 기업의 현장 취재를 통해 모범기업을 발굴하고 체감하는 기회를 가짐으로써 지역에 정착하는 데 긍정적인 인식을 가지는 계기가 되고 있다.

청년기자단의 역할은 가족친화경영 기업, 지역 워라밸 이슈 등을 취재한 후, 대구일생활균형지원센터(대구광역시행복진흥사회서비스원 내)가 발간하는 일·생활 균형 매거진 ‘BALANCE(밸런스)’와 소셜미디어(SNS)에 다양한 사례를 홍보해 워라밸 문화를 확산하고 있다.

한편 대구광역시는 워라밸 청년기자단 운영을 포함한 다양한 일·생활 균형 정책 추진을 통해 청년 인재 유출 방지와 저출생 회복, 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한 결과, 지난해 고용노동부가 발표한 전국 17개 시도의 일·생활 균형 정도를 보여주는 ‘2022년 기준 지역별 일·생활 균형 지수’ 평가에서 5위로 상승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는 전년도 10위에서 껑충 뛰어오른 성적으로 그동안 시에서 추진한 일·생활 균형 정책 성과를 통해 시민 인식이 개선된 결과로 볼 수 있다.

워라밸 청년 기자에게는 위촉장과 기자증을 지급하고, 역량 강화를 위한 지역 언론 기자의 교육과 지도, 현장 취재 활동비 및 자원봉사 실적 인증, 우수 기자에게는 대구광역시장과 기관장 상장 수여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워라밸 청년기자단 신청은 대구일생활균형지원센터 홈페이지(www.dwfc.or.kr) ‘공지사항’과 대구일생활균형지원센터 SNS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지원서는 웹포스터의 QR코드를 통해 작성하여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센터 시민공감팀(053-210-5693)으로 문의하면 된다.

송기찬 대구광역시 청년여성교육국장은 “워라밸 청년기자단의 활동을 통해 일·생활 균형 문화가 확산돼 청년이 정착하고 출생률이 회복되며, 기업이 증가하는 워라밸 선도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지역 청년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핫이슈
2024-02-14
조회수 : 조회수 : 680
담당부서
여성가족과
전화번호
053-803-3691
담당자
이강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