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형 택시앱 전국 최초로 거대 독점플랫폼 업체 뛰어넘나!
대구형 택시앱(대구로택시) 정식 서비스 개시 : ’22.12.22.(목)
  대구시는 중개수수료 인하, 승객 호출료 무료, 안심귀가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와 각종 혜택을 앞세워 ‘대구로택시’의 정식서비스 개시를 알리며 지역의 택시산업을 독점하고 있는 거대 독점플랫폼 업체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대구로 택시〉
대구로 택시


대기업의 택시 호출 플랫폼 시장 독식에 따른 과도한 수수료 징수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택시업계를 지원하고, 시민들의 택시 비용 절감 및 택시 이용의 안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지역 택시조합 주도로 ’22.12.22.(목) ‘대구로택시’ 정식서비스를 개시한다.

‘대구로택시’를 이용할 경우, 이용승객의 호출료는 무료이며 배달플랫폼 ‘대구로’ 마일리지를 이용한 요금 결제도 가능하다. 추후 승객이 택시 이용 후 지역화폐인 대구행복페이로 요금을 결제하면 추가 할인 혜택을 주는 방안도 계획 중에 있다. 또한, 대구로택시 출시에 맞춰 매일 선착순 3천명을 대상으로 첫 탑승시 3천원 쿠폰을 제공하고 올 연말까지 이용 다음 날에 2천원의 쿠폰 제공 행사도 진행하여 시민들의 택시 이용 비용이 절감될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시민들의 접근성과 이용 편의성을 확보하기 위해 기존 ‘대구로’ 가입자 30만여명이 별도의 앱설치나 회원가입 없이 ‘대구로택시’를 이용할 수 있다는 점도 매력적이다.

‘대구로택시’만의 차별화된 기능도 선보인다. 자녀의 안전한 귀가를 지원하기 위해 이용자가 자신의 택시 이용 정보를 부모, 지인 등 최대 3명에게 문자메시지로 전송하는 ‘안심귀가서비스’와 어린이나 노인 등을 위해 호출과 결제를 대신해 주는 ‘제3자 택시 지원 서비스’의 기능도 지원한다. 또한, 젊은층이 즐겨 사용하는 ‘대백’, ‘중파’ 등의 명칭을 검색하면 관련 위치가 자동으로 검색되는 기능도 가능하다.

지역 택시업계에서도 ‘대구로택시’의 정식서비스 개시를 환영하는 분위기이다. ‘대구로택시’가 기존 거대 독점플랫폼 업체의 택시호출서비스 이용에 비해 서비스 개시 6개월간 중개수수료 무료, 6개월 이후 월 최대 3만원의 한도를 두고 운영될 예정이어서 지역 택시업계의 경영난 해소에도 많은 도움이 되고, 지역 자본의 역외 유출 방지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더불어 택시 플랫폼 성공의 핵심인 차량대수도 현재 법인 및 개인택시 2,300여대를 확보하여 최종목표인 4,000여대 이상, 시장점유율 30%도 가능할 것으로 보여 대구로택시의 안정적인 정착이 기대된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대구로택시의 출범으로 택시업계·운수종사자의 수수료 부담을 완화하고, 시민들에게는 택시 이용의 편의성과 함께 실질적인 혜택이 있을 것이다”며, “현재의 독점적인 구조를 경쟁적인 구조로 전환하여 택시업계와 운수종사자, 이용시민 모두에게 득이 될 수 있도록 대구로택시에 대한 많은 응원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핫이슈
2022-12-21
조회수 : 조회수 : 5,466
담당부서
택시물류과
전화번호
053-803-4862
담당자
마광훈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