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2022 대구 워라밸 페스타 개최
10.1.(토), 2·28기념중앙공원에서 대구 워라밸 주간 실천 선포식 개최
  대구시가 주최하고 대구일생활균형지원센터가 주관하는 ‘대구 워라밸 주간(일·생활균형)’ 행사가 올해 처음 기획돼 오는 1일(토)부터 7일(금)까지 2·28기념중앙공원과 시내 일원에서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지며, 10월 1일(토)에는 워라밸을 실천하고 정착하자는 의미로 워라밸 주간 선포식이 열린다.

대구 워라밸 주간 포스터


대구시는 한 해의 삶을 돌아보고 남은 날을 새롭게 계획할 수 있도록‘10월 첫 주’를 ‘대구 워라밸 주간’으로 정해 일·쉼·삶이 조화로운 워라밸 실현을 촉진하는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한다.

9월 30일(금) 오후 5시 2·28기념중앙공원에서는 워라밸 주간 전야제를 개최해 지역의 열정과 재능이 넘치는 청년 예술가들의 공연과 워라밸을 주제로 한 도심 속 힐링 문화 공연으로 시민들에게 워라밸 주간을 홍보하고 워라밸 문화를 확산시키고자 한다.

10월 1일(토) 오후 1시 30분 2·28기념중앙공원에서 노·사·민·정 대표기관 및 가족친화인증기업 임직원과 시민 등 100여 명이 모여 대구 워라밸 주간 및 일상의 워라밸 정착을 위한 ‘실천 선언’ 및 ‘워라밸 선도도시 대구’를 선포하는 워라밸주간 실천 선포식을 개최한다.

선포식에서는 가족친화인증기업 155개 사(’21년 기준)의 직원과 가족들이 물품 구입 시 할인을 받거나 서비스 할인을 제공하는 기업·기관 14개소와 상생협력 네트워크 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 체결로 가족친화기업 상생협력 네트워크 기업·기관은 기존 18개 사를 포함해 32개 사로 늘어나게 된다.

또한, 일·생활 균형 성과보고 및 가족친화경영 우수 기업 및 개인에 대해 상장을 수여하며, 기업과 시민 모두가 워라밸을 즐길 수 있는 공연, 체험 부스 운영 및 상생협력 기업마켓 등으로 축제의 장을 만든다.

워라밸 주간 주요 행사로 ▲ 워라밸 문화데이 퍼포먼스 아트쇼(10.2.) ▲ 워라밸 체감 팝업 스토어(10.1.~10.7. 가족친화기업 및 중소기업 공간 활용 워라밸 체감 프로그램 및 이벤트 행사) ▲ 워라밸 컨퍼런스(일·생활균형 전문가 및 유관기관 관계자 토론회 및 교육) ▲ 워라밸 주간 붐업사업(워라밸 런.투.유 콘서트, 워킹맘대디 시민교육 프로젝트)등으로 운영된다.

안중곤 대구시 청년여성교육국장은 “이번 워라밸 주간 선포식 행사를 통해 워라밸이 가지는 의미를 공유하고 일과 생활이 조화로운 삶으로 나아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대구시가 워라밸 문화가 정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핫이슈
2022-09-29
조회수 : 조회수 : 624
담당부서
여성가족과
전화번호
053-803-3691
담당자
이원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