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음식 주문은 ‘대구로’, 이제 식당 예약도 ‘대구로’
대구형 배달앱 ‘대구로’, 8월 1일(월)부터 지역 맛집 예약 서비스 오픈
  ‘대구형 배달앱 대구로’(이하 ‘대구로’)가 오는 8월 1일(월)부터 지역 유명 맛집 등 식당 예약 서비스를 오픈해 음식 주문 서비스에 이은 시민 친화형 생활서비스를 제공한다.

대구형 배달앱 대구로 홍보 포스터


식당 예약 서비스에는 각 구별로 선정된 주요 먹거리 골목식당과 지역 대표 음식인 대구10미(味) 식당 등 약 1,000의 식당이 입점하며, 회식이나 외식 등 이용목적에 따른 차별화된 검색이 가능하다. 기존 대구로 회원은 누구든 추가 가입 절차 없이 무료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이번 예약 서비스에는 2020년 농식품부에서 ‘최우수 외식거리’로 선정된 ‘안지랑곱창골목’을 비롯한 ‘수밭골웰빙음식거리’, ‘들안길먹거리타운’, ‘반고개 무침회거리’ 등 지역을 대표하는 먹거리골목의 식당들이 입점해, 대구 시민들에게 편리한 식당 예약 서비스와 함께 대구시 먹거리 골목도 알린다는 계획이다.

대구로 예약 서비스 가맹점 모집은 계속해서 진행되고 있어 앞으로 더 많은 곳에서 서비스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예약 서비스 오픈기념으로 이용 고객들을 대상으로 이벤트도 진행한다. 서비스 이용 후 리뷰를 등록하면 최초 1회에 한해 대구로에서 주문 가능한 3,000원 쿠폰(100% 지급)을 받을 수 있다.

이번 식당 예약 서비스를 시작으로 하반기 중에는 가까운 동네 전통시장에서 착한 가격의 질 좋은 상품을 만나 볼 수 있는 ‘전통시장 장보기’ 서비스도 추가로 선보일 예정이다. 아울러 곧 다가올 1주년을 기념하는 이벤트를 진행해 이용 고객들에게 다양한 혜택과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한편 지난해 8월 25일 오픈한 ‘대구로’는 시민들의 관심과 이용으로 최단기간(7.25) 주문액 100억을 돌파하면서 전국 공공형 배달앱 중 최고의 실적을 기록했고, 가맹점에는 최소 31억원에서 최대 61억원의 수수료 경감 혜택과 소비자들에게는 대구행복페이 이용할인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하면서 지역 대표 배달앱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정의관 대구시 경제국장은 “대구로는 이번 식당 예약서비스를 시작으로 전통시장 장보기, 퀵서비스 등 시민의 일상과 밀접한 생활편의 서비스를 단계적으로 확장하면서 생활플랫폼으로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대구로가 지역 소상공인에게는 수수료 부담을 완화하고, 시민들에게는 착한 소비를 실천할 수 있는 대표 생활플랫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이용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핫이슈
2022-08-01
조회수 : 조회수 : 1,549
담당부서
경제정책관
전화번호
053-803-3393
담당자
최혜련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