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만 타이난市 교통국장 등 관계자 대구교통공사 방문
대구 3호선의 선진화된 모노레일 건설 및 운영기술 배워가
  대구교통공사는 지난 18일(화)과 19일(수) 양일간 대만 타이난市의 교통국장 등 관계자들이 대구 3호선 모노레일의 선진화된 건설기술과 운영시스템을 견학하기 위해 공사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대구교통공사 방문〉
대구교통공사 방문


이번 방문단은 대중교통 인프라를 총괄하는 타이난市 교통국장을 비롯해 시관계자, 학계교수, 엔지니어링 및 프로젝트 컨설팅 관계자 등 총 15명의 업계 전문가로 구성됐으며, 향후 대만 모노레일 건설 및 운영에 참고할 목적으로 대구를 찾았다.

방문 첫날인 18일(화)에는 대구 3호선의 안전성, 편리성, 역사 구조물등을 벤치마킹 하기 위해 용지역에서 서문시장역까지 열차를 시승하면서 모노레일의 운행 특성을 확인했다. 특히 모노레일이 도시경관의 분위기와 어떻게 조화를 이루는지 살펴보았다.

19일(수)에는 본사에서 공사 일반 현황과 3호선 건설·운영에 대한 설명을 청취했고, 대구 모노레일의 운영효율성⋅안전위험요소⋅건설과정에서의 문제점 등에 대한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이어 칠곡차량기지로 이동해 감속기 시험장, 중요장치 시험실, 타이어 교환장 등 차량의 주요부품을 완전히 분해해 점검·시험하는 중정비 유지보수 현장을 둘러보았다. 또한 기지내 위치한 관제실에서 운전, 전력, 고객 관제의 통합 배치와 각 시스템의 구성 및 기능을 확인했고, 모터카고에서 모노레일 유지보수 특수차량 등을 살펴보면서 모노레일에 대한 이해도를 한층 높였다.

대구교통공사 김기혁 사장은“이번 방문이 향후 대만의 모노레일 건설 및 운영에 필요한 지식과 경험이 되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해외 관계자들의 공사 방문을 환영하며 세계적으로 선진화된 모노레일 운영도시로서의 대구 위상을 더욱 높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교통공사는 명실상부한 글로벌 공기업으로서 다양한 국제 프로젝트에서 우수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싱가포르 센토사 익스프레스 유지관리 사업을 2024년 2월까지 5년간 수행하고 있으며, 파나마 메트로 3호선 건설사업에도 참여하고 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3-07-24
조회수 : 조회수 : 125
담당부서
대구교통공사
전화번호
053-640-2122
담당자
강정선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