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시민생활종합플랫폼 「대구로」 협약 체결
대구광역시, 운영사업자인 인성데이타(주)와 「대구로」 업무협약 체결
  이종화 대구광역시 경제부시장, 인성데이타(주) 최현환 대표는 4월 27일(목) 오후 4시 30분 대구광역시 산격청사 대회의실에서 시민생활종합플랫폼 ‘대구로’ 운영 기반 마련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 체결〉
업무협약 체결


대구광역시는 ‘대구형 시민생활종합플랫폼 대구로 업무협약’을 통해‘대구로’를 다양한 시민생활서비스를 제공하는 ‘오픈형 종합 플랫폼’으로 규정하고 ▲신규서비스 제3자 참여 ▲대구로 데이터 공공서비스 활용 ▲불공정 거래행위 금지 ▲수수료 유지 ▲ 플랫폼 운영 지속성 보장 등을 명시했다.

이를 통해 시민생활종합플랫폼 ‘대구로’의 공공성과 운영 지속성을 강화하고, 다양한 기업들에게 플랫폼 참여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대구로’는 대형 민간 플랫폼사의 독과점에 따른 높은 광고비와 수수료 부담으로부터 지역 소상공인을 보호하고자 하는 공공의 목적 아래, 대구광역시와 민간기업이 협업하는 형태로 2021년 8월 최초 출시됐으며, 배달·식당 예약·택시 서비스에 이어, 전통시장, 문화·체육 시설 및 공연 예약에 이르기까지 점진적으로 서비스를 확대·개편 중이다.

이러한 환경 변화에 발맞춰 대구광역시는 운영사업자인 인성데이타(주)와 시민생활종합플랫폼 ‘대구로’ 서비스 전반에 대한 신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대구로’는 다양한 시민생활서비스를 제공하는 오픈형 플랫폼을 지향하며, 운영사업자는 신규서비스 확장과 공공 기여 방안을 적극 강구해야 한다. 또한 수수료 인상은 시의 사전 승인을 얻도록 하여 낮은 수수료를 유지하도록 했다.

이외에도 운영사업자가 ‘대구로’ 서비스 제공이 어려운 경우, ‘대구로’에 대한 권리 및 플랫폼 운영권 등을 대구시가 우선 취득하도록 함으로써, 시민들이 믿고 안정적으로 ‘대구로’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대구광역시는 홍보 및 정책지원 등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적극적인 지원을 하기로 했다.

‘대구로’는 가맹점주에게는 중개수수료 2%, 카드결제 수수료 2.2%의 낮은 수수료를 제공해 민간 배달플랫폼 대비 54~107억 원의 수수료 절감 효과(2023.3월 기준)를 가져다주었으며, 소비자에게는 회원가입 쿠폰 지급, 주문금액의 0.5% 마일리지 적립, 명절, 축제 연계 주문 고객 대상 특별 이벤트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현재까지 주문액 933억 원, 주문건수 395만 건, 회원가입 42만 명, 가맹점 14만 개(2022.3.31 누적)에 달하는 성적을 거두며, 대구 시민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대구로택시 역시 3월 22일 현재 전체 운행차량(13,860대)의 68%인 9,195대의 택시가 가입했고, 일 호출 수도 10,402건에 달했다.

또한 올해 2월 한국소비자원 발표에 따르면, 조사대상 7개 배달앱* 중 소비자 만족도에서 ‘대구로’가 1위를 차지했으며, 소비자 배달 이용률이 높은 주말 점심 기준, 2km 미만과 2km~3km 미만의 거리에서 가장 저렴한 배달비도 ‘대구로’인 것으로 조사됐다.
* 민간앱 3개사(배민,요기요,쿠팡), 공공앱 4개사(대구로, 먹깨비, 배달의명수, 배달특급)

아울러, 대구시는 ‘대구로’ 활성화를 통해 플랫폼에 축적되는 정보 및 데이터를 공공서비스에 활용하는 방안도 추가적으로 모색할 예정이다.

이종화 대구광역시 경제부시장은 “‘대구로’는 지역경제가 독과점 대형 민간 플랫폼사에 의해 조성되는 불공정 거래환경에 대응할 수 있는 자생적 경쟁력을 갖도록 하여, 소상공인에게는 이로움을, 시민에게는 편리함을 드리는 시민생활종합서비스플랫폼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대구로’가 한 단계 더 발전된 모습으로 진화되는 만큼 시민들께서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더욱 적극적으로 이용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3-04-27
조회수 : 조회수 : 236
담당부서
경제정책관
전화번호
053-803-3393
담당자
최혜련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