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엠폭스 환자 발생, 일상적인 접촉으로 인한 발생 가능성 낮아
국내 10번째 엠폭스 환자 발생으로 역학조사를 통한 노출자 파악
  대구광역시는 엠폭스 환자 발생에 따라 방역대책반을 운영해 추가 전파 차단을 위해 주력하고 있으며,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질병관리청 콜센터(1339)나 보건소로 신고하도록 당부했다.

엠폭스 행동수칙 안내문 1

엠폭스 행동수칙 안내문 2


지난 14일(금) 대구에서 발생한 엠폭스 환자는, 12일 질병관리청 콜센터로 엠폭스 검사를 받고 싶다고 문의한 내국인으로, 해외여행력은 없지만 잠복기 내 위험노출력과 의심증상이 있어 검사한 결과, 확진 환자로 판정돼 현재 격리병상에서 입원치료 중이고 전반적인 상태는 양호한 편이다.

대구광역시에서는 즉각 방역대책반을 구성·운영하여, 심층 역학조사를 통해 파악된 노출자에 대해서는 확진자의 전염 가능 기간 동안의 동선을 파악하여 확인되는 접촉자에 대해서는 노출 수준에 따라 위험도를 분류해 관리할 예정이다.

주요증상은 발열, 전신 발진, 두통 등으로 코로나19와는 달리 밀접접촉(피부접촉, 성접촉 등)을 통해 전파되는 특성상 일상적인 접촉으로 발생가능성이 낮으며, 환자 대부분이 자연 회복되고 치료 및 진단 등 대응역량을 확보하고 있어 충분히 관리가 가능한 질환이다.

의료진에 대해서는 의심환자 진료 시 안전한 보호구를 착용해 추가전파를 방지하고 환자 감시와 적극적인 신고를 당부했다.

성웅경 대구광역시 시민안전실장은 “엠폭스는 감염된 사람과 밀접접촉을 통해서 전파되기 때문에 지나친 불안감은 가질 필요가 없으며, 역학조사를 통해 노출자에 대해서는 위험도에 따라 철저하게 관리하겠다”라며, “혹시라도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질병관리청 콜센터(1339)나 관할 보건소로 신고하고 손 씻기 등 예방수칙을 적극 준수하도록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핫이슈
2023-04-17
조회수 : 조회수 : 621
담당부서
감염병관리과
전화번호
053-803-6115
담당자
배화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