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시, 사회복지시설 70% 이상 A등급
보건복지부 2022년 사회복지시설 평가 결과 발표
  대구시 관내 사회복지시설 125곳 가운데 87곳(70%)이 정부 평가 평균에서 우수 등급인 'A'를 받았다. 이는 전국 A등급 평균(64%)보다 6% 높은 수치다.

14일(화) 보건복지부는 2022년 사회복지시설 운영 및 서비스 수준을 종합 평가한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평가는 전국의 1,885개 사회복지관, 노인복지관, 아동생활시설, 장애인직업재활시설 등을 대상으로 ①시설 및 환경 ②재정 및 조직운영 ③프로그램 및 서비스 ④이용자 권리 ⑤지역사회 관계 ⑥시설운영 전반 등 6개 영역에 걸쳐 이루어졌다.

복지부 평가에서 대구시는 사회복지관 26개소와 노인복지관 16개소는 시설 전부가 ‘A’등급을, 특히 7개 사회복지시설이 6개 평가 항목 최고 점수를 받아 상위 5% 내의 우수시설에 지원해 주는 7백만 원의 인센티브까지 챙겼다.

이와 더불어 지난 3년간 눈에 띄는 시설 개선 점수 상위 3% 내의 평가를 받은 시설도 9개 시설로 각 3백5십만 원의 인센티브를 지원받게 됐다.

정의관 대구시 복지국장은 “이번 보건복지부 사회복지시설 평가 결과는 코로나 등 어려운 환경에서도 대구 시민에게 양질의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현장 관계자분들의 부단한 노력의 산물이라고 생각하며, 대구시는 이러한 노력이 효과적으로 시민들께 전달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3-02-15
조회수 : 조회수 : 175
담당부서
복지정책과
전화번호
053-803-6652
담당자
엄준엽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