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 첫 국제사격대회! 아시아신기록으로 마무리!
11.9.(수) ~ 11.19.(토) 대구국제사격장에서 2022 제15회 대구아시아공기총선수권대회 11일간 열전으로 마무리!
  대구국제사격장에서 지난 11월 9일(수)부터 11일간의 열전을 펼친 ‘제15회 아시아공기총선수권대회’ 11월 19일(토) 막을 내렸다.

〈제15회 아시아공기총선수권대회〉
제15회 아시아공기총선수권대회 1

제15회 아시아공기총선수권대회 2


이번 대회는 아시아 20개국에서 309명 선수와 임원 등 360여 명이 참가해 공기권총 및 소총분야 28개 종목에서 경쟁했으며, 국내 선수임원, 응원단을 포함해 연인원 6,000여 명이 대구시를 방문했다.

2024년 파리올림픽 개인출전권이 포함됨에 따라. 대회에 참여한 선수들의 열기가 뜨거웠으며 대회결과는 인도가 금메달 25개 등 38개의 메달로 1위, 대한민국은 금메달 3개, 은메달 14개 등 29개의 메달로 종합2위를 차지했다.

특히, 이번 대회 아시아신기록은 경기도청 소속의 금지현 선수가 공기소총 시니어 종목에서 634.4점을 수립하며 2019년 중국이 세운 기록을 넘었으며, 한국체대 소속 박하준 선수는 올림픽게임 정식종목인 10m공기소총 개인전에서 인도를 제치고 금메달을 목에 거는 쾌거를 이루었다.

무엇보다 수 년 전부터 공기총 종목에 대한 집중적인 지원과 노력을 시작한 인도가 이번 대회에도 50명이 넘는 선수단을 파견하는 등 최대의 다크호스로 떠올랐으며 그 성과로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대구시는 이번 대회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전국 처음으로 결선경기장 전광판을 설치해 선수들의 조그만 움직임도 놓치지 않도록 준비했으며, 모든 경기진행을 선수단 중심으로 운영하고자 지난 10일 인터불고 엑스코 개막식부터, 대표자회의, 쥬리(국제심판)회의, 임원회의 등 다양한 실무회의가 차질없이 추진되도록 지원했다.

아울러 대구를 방문한 임원 및 선수단들이 대한민국과 대구에 대한 맛과 멋의 관광이미지를 제공하고자, 지난 17일에는 테마시티투어를 진행해 14개국의 선수단이 영어 문화해설사의 설명과 함께 동성로 쇼핑, 근대골목 및 이월드, 83타워를 통한 대구의 화려한 야경을 즐기는 시간을 가졌다.

아울러 안전한 경기운영을 위해 국가정보원·경찰·소방·대구공공시설관리공단, 대한사격연맹 등 유관기관과 함께 현장 사전점검을 통해 선수들의 이동동선 및 무기관리 등을 확인했으며, 대회기간 내내 안전사고와 방역대비를 철저히 해 안전하게 대회를 마무리할 수 있었다.

박희준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국정원, 경찰·소방 등 유관기관 협업으로 안전하게 대회를 마무리했고, 모처럼 외국선수들이 11일간 대구에 머물며 시민들에게 활력을 주었다”며, 앞으로도 아시아산탄총 대회 및 국내·외 전지훈련을 지속적으로 유치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주며 국제스포츠도시 대구를 알려나가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2-11-21
조회수 : 조회수 : 57
담당부서
체육진흥과
전화번호
053-803-6183
담당자
신호경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