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POWERFUL 신천! 부산 도심하천의 롤 모델이 되다
부산시의회, 온천천의 체계적인 관리를 위해 대구 신천을 배우다
  지난 28일(금) 부산광역시의회 의원연구단체인 온천천 연구포럼(박중묵 부의장 외 6명)이 도시하천의 패러다임 변화에 맞추어 시민 눈높이를 고려한 하천관리 선진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대구시의회와 신천을 방문했다.

〈부산시의회 신천방문〉
부산시의회 신천방문


이 날 부산시의회는 대구시의회 하병문 부의장과 경제환경위원장 이태손 의원을 만나 지방하천인 온천천의 관리권한 위임으로 발생하는 관리체계의 혼선, 무분별하게 난립한 체육시설물로 인한 침수, 불필요한 예산낭비 등 문제점이 있음을 밝히며, 지방하천 통합관리 모델에 대한 자문을 구했다.

이어서 대구시는 새로운 행정시스템 구축을 통한 신천의 관리 일원화 방안에 대해 설명하고, 시민편익을 증대시키기 위해 광역지자체에서 일원화해 효율적인 관리·개발이 필요함을 밝혔다.

대구시의회와 부산시의회는 도심하천의 체계적인 관리방안 마련의 중요성에 공감하며, 도심하천에 대한 다양한 경험과 정보 공유를 통해 동반성장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기로 협의했다.

대구시의회 방문 일정을 마친 부산시의원들은 신천 현장 방문을 나섰다. 현장 방문지는 경관이 수려한 신천 대봉교 일원으로 ‘신천 수변공원화 사업’의 추진 방향 등에 대한 설명을 들으며, 부산 지역 하천에 적용 가능성에 중점을 두고 살폈다.

부산시의회 박중묵 부의장은 “지방하천 관리권한 위임으로 인해 발생하는 문제를 선도적으로 해결해 나가는 신천을 보고 많은 점을 배웠다”며, “대구시의 앞선 행정을 부산에 적용시켜 온천천을 바꾸어 나갈 생각에 벌써부터 설레인다”는 소감을 말했다.

장재옥 대구시 금호강르네상스추진단장은 “앞으로도 시민편익을 위해 선도적이고 적극적인 행정 추진을 약속하며, 신천을 미래지향적 신천관리 행정시스템 구축, 신천 수변공원화, 건강한 물길복원, 시민 일상 향유공간 조성 등의 4가지 장기계획을 가지고 체계적으로 개발해 시민들에게 일상의 활력이 넘치는 수변라이프를 제공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2-10-31
조회수 : 조회수 : 73
담당부서
수변개발과
전화번호
053-803-2683
담당자
은경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