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시, 교통안전 위협하는 이륜차 불법운행 집중단속 실시
4월 11일 ~ 22일 / 시, 구·군, 대구경찰청,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합동단속 실시
  대구시는 4월 11일(월)부터 4월 22일(금)까지 교통사고 줄이기 특별대책의 일환으로 시내 주요도로에서 구·군, 대구경찰청, 한국교통안전공단 대구경북본부 등과 합동으로 교통안전을 위협하는 이륜자동차 불법운행에 대해 집중단속을 실시한다.

주요단속 대상은 △전조등 LED 및 소음기 임의변경 등 불법튜닝 △등화장치 임의설치 등 안전기준 위반 △미사용신고 운행 △번호판 미부착 운행 △번호판 훼손‧가림 등 ‘자동차관리법’ 위반 이륜자동차이다.

〈집중단속 대상(예시)〉
불법튜닝(소음기), 등화장치 임의설치, 번호판 미부착 운행, 번호판 가림


단속에서 적발되면 전조등 LED 및 소음기 등 불법튜닝은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 원 이하의 벌금, 등화장치 임의설치 등 안전기준 위반은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과 원상복구 명령, 번호판 훼손 및 가림은 300만 원 이하의 과태료, 미사용신고 운행 및 번호판 미부착 운행 등은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한다.

한편 대구시에 사용신고된 이륜자동차는 2020년 137,000대에서 2021년 135,919대로 0.7% 감소했고 이륜자동차 교통사고는 2020년 1,460건에서 2021년 1,217건(잠정치)으로 16.6% 감소했다.

최영호 대구시 교통국장은 “앞으로도 이륜자동차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 유관기관과 지속적인 합동단속을 실시하고 교통안전 확보와 선전교통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2-04-07
조회수 : 조회수 : 48
담당부서
택시물류과
전화번호
053-803-4903
담당자
배재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