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관광업계 방역·수용태세 관리요원 모집
관광지 방역·수용태세 개선지원 국비 34억 7천만원 확보
  대구시는 정부 1회 추경으로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2022 관광지 방역·수용태세 개선지원’ 국비 34억 7천만원을 확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관광업계 종사자 등 260여 명에게 관광지 방역·수용태세 일자리를 제공한다.

사업기간은 2022년 5월부터 10월까지이며, 참여자 모집기간은 4월 11일(월)부터 18일(월)까지로, 대구시 관광협회로 신청하면 된다. 선발된 근로자는 주요 관광지, 관광시설 33개소에 배치돼 이용객 대상 안전 지도, 소독 및 환기, 환경정비 등의 시설별 특성에 맞는 방역 활동뿐만 아니라 코로나 일상시대 관광객 증가에 따른 관광지 환경 개선 등 수용태세 개선을 위한 업무도 수행한다.

사업 참여 자격은 만 18세 이상 근로 능력이 있는 대구시민으로 지역 관광업계 실직자 또는 휴직자, 휴·폐업한 관광 자영업자 등 관광 분야 종사자가 대상이다. 임금은 최저시급(9,160원)을 적용하며, 일 8시간, 주5일(주 40시간) 근무조건이다.

자세한 모집요강과 선발기준은 4월 8일(금)부터 대구시 홈페이지, 대구시 관광협회 홈페이지(http://www.daegutravel.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대구시는 앞서 2020년 하반기부터 2022년 2월까지 3차례에 걸친 사업의 추진을 통해 안전한 관광환경을 조성해 왔으며, 특히 서비스 마인드와 성실한 근무태도를 보인 관광업계 종사자들의 배치로 지역 관광업계에서는 단 한 건의 집단감염도 발생하지 않았다.

박희준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관광지 방역 및 수용태세 강화로 여행 불안심리 해소와 안전한 대구 관광 활성화에 기여하는 한편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관광업계에 공공일자리가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2-04-07
조회수 : 조회수 : 66
담당부서
관광과
전화번호
053-803-3884
담당자
류혜숙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