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시 지역건축안전센터 건축분야 해빙기 점검 시작
시, 구·군, 관계 전문가 등 합동으로 해빙기 취약시설 안전점검 총력
  대구시는 2월 21일(월)부터 3월 31일(목)까지 건축분야 해빙기 취약시설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해빙기 안전점검〉
해빙기 안전점검


이번 건축분야 해빙기 점검은 기존 시설물(노후주택, 옹벽·석축 등)의 전도, 탈락 등을 예방하고, 특히 굴착공사 진행 중인 건축공사장 및 해체현장 등에 대해 집중적으로 점검해 안전사고를 예방할 계획이다.

점검은 올해 3월 말까지 완료할 예정으로 옹벽·석축, 급경사지, 건축 및 해체공사장, 노후주택 등 137개소를 대상으로 대구시 건축안전센터와 구·군 및 관련 전문가(건축안전자문단) 등이 합동으로 점검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공사장 안전관리계획서 및 해체계획서 운영 전반 ▲기계장비 사용의 적정성 ▲석축·옹벽 등의 균열 및 변형 발생 유무 ▲시설물 안전관리 실태 등으로 건축분야 해빙기 안전관리 전반이다.

안전점검 기간 중 현장시정이 가능한 것은 즉시 조치하고, 중요 결함사항은 정밀안전진단 실시 및 보수·보강토록 조치해 안전을 확보할 계획이다.

한편, 건축안전센터는 관련 업무를 수행하기 위해 외부 전문가 2명(건축사1, 건축구조전문가1)을 채용하고, 7개 분야(건축사, 건축구조, 건축시공, 토질 및 기초, 토목구조, 건설안전, 건설기계) 전문가 73명을 ‘대구시 건축안전자문단’ 위원으로 위촉한 바 있다.

2월 24일(목) 중구 소재 해체 현장을 점검한 대구시 김병환 건축주택과장은 “해빙기는 사고가 집중적으로 발생하는 시기이므로 시민의 안전을 목표로 취약 시설에 대해 미리 위험 요소를 제거해 사고를 예방하고 시민이 안전한 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2-02-24
조회수 : 조회수 : 47
담당부서
건축주택과
전화번호
053-803-5262
담당자
김영빈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