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권영진 대구시장, “무엇보다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할 것!”
시민안전 위협하는 CO₂소화설비 시비를 투입해서라도 먼저 교체해야
  권영진 대구시장은 2월 3일(목) 오전 9시 영상회의로 열린 간부회의에서 “지난달 29일 발생한 대구도시철도 3호선 소화설비의 CO₂ 유출사고처럼 시민들의 안전에 문제가 있는 시스템은 근본적으로 바꿔야 한다”며, “국비는 국비대로 확보를 추진하면서 시비를 투입해서라도 빠른 시일 내에 안전한 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영상간부회의〉
영상간부회의


“CO₂ 소화설비가 화재 시 전기시설과 시설물에는 안전할지 몰라도 시민들의 안전에는 굉장히 위험해 이미 교체를 위한 국비 지원을 요청한 것으로 안다”며, “시민의 안전이 달린 중요한 사안인 만큼 국비는 국비대로 확보를 추진하되 시비를 투입해서라도 대구시부터 인체에 무해한 소화설비 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한편, “오미크론 확산으로 오늘부터 진단검사 체계가 바뀌고, 의료대응 시스템에도 큰 변화가 생길 것”이라며, “바뀌는 의료시스템의 안정적인 운영까지 단 한 사람의 시민도 의료사각지대에 놓이지 않도록 철저히 대응하라”고 지시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2-02-03
조회수 : 조회수 : 44
담당부서
대변인
전화번호
053-803-2212
담당자
김영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