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역대 최고 생활체육 참여율!
대구 생활체육 참여율 82.8%로 경북에 이어 전국 2위
  지난해 대구시민들은 코로나19로 인해 전반적으로 위축된 생활 속에서도 생활체육 참여율은 역대 최고 수준(82.8%)을 달성했다.

문화체육관광부의 ‘2021년 국민생활체육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생활체육 참여율은 전국 평균 60.8%로 전년(60.1%) 대비 0.7%p 소폭 증가했다. 반면, 대구는 전년(72.9%) 대비 9.9%p 큰 폭 상승한 82.8%를 기록해, 전국 평균보다 22%p가 높아 경북(84%)에 이어 전국에서 2번째로 높은 수준을 보였다.

생활체육 참여율은 주 1회 이상, 1회 30분 이상 규칙적으로 체육활동에 참여한 비율을 말하는 것으로 체육활동 참여현황, 건강 및 체력상태 등 31개 항목을 조사했다.

가장 많이 참여한 종목은 걷기(41.4%), 등산, 보디빌딩 순으로 나타났으며, 생활체육 참여 이유는 건강유지 및 체력증진(56.3%), 여가 선용, 체중관리 순으로 나타났다. 체육시설 이용률은 공공 체육시설(22.1%)을 가장 많이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자주 이용하는 이유로는 ‘거리상 가까워서’(49.4%)가 가장 많았다.

생활체육교실
▲ 생활체육교실


대구시는 작년 중구에 청라 국민체육센터를 건립함으로써 구·군별 최소 1개 이상의 거점형 국민체육센터(대구시 전체 10개소) 운영으로 시민들의 생활 속 체육시설 접근성을 크게 향상시켰으며, 최근 어르신들 사이에서 인기가 많은 파크골프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3개 구장(불로, 도평, 달서 강창)을 신규 조성해 도심지에서 자연을 즐기며 운동할 수 있도록 했다.

시장기 파크골프대회
▲ 시장기 파크골프대회


또한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시니어, 직장인, 여성, 소외계층 등을 위한 맞춤형 생활체육 프로그램을 운영했으며, 비대면 체력증진 교실 등을 통해 안전하게 운동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했다. 지역 체육시설을 거점으로 하는 공공스포츠클럽(’20년 5개소 → ’21년 8개소)을 통해 시민들에게 다양한 프로그램을 저렴한 가격에 제공해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한 기반을 마련하기도 했다.

박희준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올해는 단계적 일상회복에 발맞춰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체육 대회를 정상 개최해 동호인들의 체육활동 참여 욕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차별화된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시민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일상 속에서 쉽게 스포츠를 접하는 생동감 넘치는 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2-01-12
조회수 : 조회수 : 42
담당부서
체육진흥과
전화번호
053-803-3831
담당자
체육진흥과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