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영남권을 대륙과 해양을 잇는 동아시아 거점도시, ‘Y-Mega City’로!
‘영남권 그랜드 메가시티’를 위한 영남권 상생번영 비전 제시!
  대구·부산·울산·경북·경남(이하‘영남권 5개 시·도’)과 울산연구원·부산연구원·대구경북연구원·경남연구원(이하‘영남권 4개 연구원’)의 협업으로 구상중인 ‘영남권 그랜드 메가시티’ 실현을 위한 청사진이 제시됐다.

〈영남권 미래발전협의회 실무협의회〉
영남권 미래발전협의회 실무협의회


대구시는 10월 29일(금), 영남권 5개 시·도 기획조정실장 및 4개 연구원장, 관계자 등이 참석한 ‘영남권 미래발전협의회 실무협의회’를 영상회의로 개최하고 ‘영남권 발전방안 공동연구’ 최종보고와 함께 실질적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최종보고에서는 ‘대륙과 해양을 잇는 동아시아 거점 도시’를 비전으로 총 7개 분야, 33개 핵심사업, 111개의 세부 사업과 분야별 중요도와 실현 가능성 등을 반영한 단기 대표사업 36개가 제시됐다.

주요 사업은 △경제산업분야, 영남권 바이오헬스 산업 육성과 자율주행차 생태계 구축 △교통분야, ‘영남권 거점도시간 1시간 생활권’ 조성을 위한 광역 철도망 도로망 구축 △환경안전 분야, 스마트 상수도 관리 △문화관광 분야, 영남권 자연·역사·문화 활용 스토리 투어 등이다.

단기 대표사업으로는 △영남권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사업 △영남권 철도 도로 중점 협력사업 △영남권 통합물류협회 설립 △상수원(낙동강) 수질개선 사업 △Y-Waterfront : 강과 바다 그랜드 투어 △영남권 지역협업위원회 구성·운영 △의료자원 공유 및 연계 등이 제시됐다.

김정기 대구시 기획조정실장은 “영남권 발전방안 공동연구 최종보고가 영남권 공동발전의 초석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향후 영남권 5개 시·도의 연구 분야별 실무부서와 4개 연구원과의 협업을 통해 연구과제에 대한 실행계획을 조속히 수립해 영남권 그랜드 메가시티 구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영남권 미래발전협의회’는 ’20년 8월 영남권 5개 시도지사가 영남권 공동발전을 위해 발족했으며, 지난 7월 20일 권역별 초광역협력의 국가 정책화 등 5개항으로 구성된‘영남권 상생번영 협약서’를 체결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영남권 발전방안 공동연구’는 영남권 미래발전협의회에서 영남권 4개 연구원에 발전 방안을 의뢰하면서 추진됐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1-10-29
조회수 : 조회수 : 99
담당부서
지역혁신담당관
전화번호
053-803-2662
담당자
허성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