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소방, 여름철 에어컨 실외기 화재 주의 당부
최근 5년간(2018 ~ 2022) 에어컨 실외기 화재발생 건수 140건
  대구소방안전본부(본부장 정남구)는 여름철 본격 무더위를 앞두고 에어컨 사용량 증가로 인한 실외기 화재 위험성이 높아져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실외기 화재〉
실외기 화재


대구소방에 따르면 지난해까지 최근 5년간 대구지역에서 발생한 에어컨 실외기 화재는 140건이 발생해 2억 8천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에어컨 실외기 화재는 에어컨 사용량이 많은 여름철에 68건(49%)이 발생해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고, 주요 원인은 전기적 요인 42.9%, 부주의 41.4% 순으로 나타났다.

대구소방은 주로 옥외에 설치된 에어컨 실외기 화재는 배선의 접촉불량, 단선, 과열·과부하 등 전기적 요인에 의한 화재와 담배꽁초 등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많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했다.

에어컨 실외기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 연결부 전선은 단일 전선을 사용하고 훼손 여부 등 상태 확인 ▲ 실외기 주변에 발화 위험이 있는 물품 제거 ▲ 에어컨 먼지 등 이물질을 제거하고 벽체와 최소 10cm이상 떨어뜨려 설치 ▲ 에어컨 사용시간을 적절하게 조절 ▲ 문제가 발생하면 전문가에게 점검을 의뢰해야 한다.

권국진 소방안전본부 화재조사팀장은 “올해는 앞당겨 찾아온 더위에 평년보다 에어컨 사용량이 늘어 실외기 화재 발생 위험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냉방기 사용에 앞서 안전점검을 철저히 하고 예방수칙을 준수하는 등 각별한 주의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3-05-24
조회수 : 조회수 : 260
담당부서
대구소방안전본부
전화번호
053-350-4042
담당자
김을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