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대구오페라하우스, 오페라 3편 연속 공연 4월, 오페라의 성찬을 즐기자!
〈토스카〉, 〈세비야의 이발사〉, 〈피가로의 결혼〉 격일로 공연
  대구오페라하우스가 오는 4월, 로시니 오페라 〈세비야의 이발사〉와 모차르트 오페라 〈피가로의 결혼〉을 격일로 공연한다. 두 번째 주와 세 번째 주에는 푸치니의 〈토스카〉까지 세 편의 다른 작품들이 무대에 올라 오페라를 사랑하는 시민들을 설레게 할 예정이다.

금·토·일…주말동안 세 편의 오페라를 만날 수 있는 기회!

대구오페라하우스는 2023년부터 도입하게 된 유럽형 시즌제를 통해 4월의 두 번째와 세 번째 주, ‘피가로 시리즈’ 두 작품과 3월부터 공연하고 있는 오페라 〈토스카〉까지 총 세 편의 작품을 연속해서 공연한다.

금요일에는 〈토스카〉, 토요일에는 〈세비야의 이발사〉, 일요일에는 〈피가로의 결혼〉을 무대에 올려 주말 동안 대구에 머무는 관객들이 최대 세 편의 오페라를 감상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는 것. 이처럼 매일 다른 작품을 연달아 공연하는 경우는 국내 최초로, 무대 전환과 활용이 용이하도록 작품을 직접 제작하는 등 오페라 전문 제작극장으로서 대구오페라하우스의 장점을 십분 활용한 것이다.

- 4. 14(금) / 21(금) 토스카
- 4. 15(토) / 22(토) 세비야의 이발사
- 4. 16(일) / 23(일) 피가로의 결혼

〈세비야의 이발사〉
세비야의 이발사

〈피가로의 결혼〉
피가로의 결혼


정갑균 대구오페라하우스 관장은 “오페라를 사랑하는 관객에게 넓은 선택의 폭을 선사하고자 한다”라며, “이와 같은 ‘예술관광’의 활성화로 타지에서 오페라를 관람하기 위해 대구를 찾는 분들이 더욱 늘어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보마르셰의 ‘피가로 시리즈’ 두 편을 한꺼번에 만나다!

오페라 〈토스카〉와 함께 공연될 〈세비야의 이발사〉와 〈피가로의 결혼〉은 작곡가는 물론 작곡된 시기도 다르지만 보마르셰의 3부작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는 점에서 연관이 깊은 작품이다. 〈세비야의 이발사〉에 등장했던 대부분의 캐릭터가 〈피가로의 결혼〉에도 등장하며, 줄거리 또한 이어지기 때문에 두 편을 함께 관람하면 훨씬 쉽게 이해할 수 있다.

여러 편의 오페라를 연달아, 게다가 전막을 공연하는 것은 오페라 제작 여건 상 매우 어려운 일로, 20년간 제작역량을 키워온 대구오페라하우스만이 가능한 일로 평가된다.

알마비바 백작과 로지나, 그들을 돕는 피가로의 활약을 그린 〈세비야의 이발사〉는 ‘가장 위대한 희극오페라’로 꼽히며 재미있고 유쾌한 줄거리로 사랑받는 부파(buffa, 희가극)오페라다. 다양한 광고의 배경음악으로 쓰인 ‘나는 이 거리의 만능 해결사(Largo al factotum)’와 ‘방금 들린 그 음성(Una voce poco fa)’ 등 익숙한 음악들로 가득해 입문용 오페라 중 하나로 여겨질 뿐 아니라, 전 세계 오페라극장의 주요 레퍼토리로 변함없는 사랑을 받고 있다.

그 후속작이자, 피가로와 백작부인이 된 로지나가 함께 자신의 아내 수잔나에게 눈독 들이는 바람둥이 백작을 혼내주는 과정을 그린 유쾌한 소동극 〈피가로의 결혼〉은 모차르트의 오페라 중 가장 재미있고 아름다운 음악으로 유명하다.

‘사랑의 무엇인지 아시나요?(Voi che sapete)’, ‘더 이상 날지 못하리(Non piu andrai)’ 등 선율만으로도 고개를 끄덕일 만한 아리아들과 각자의 개성이 생생하게 살아있는 캐릭터들의 매력이 넘치는 작품이다.

국내 최고의 제작진 및 출연진이 함께하는 ‘피가로 시리즈’!

특히 이번 기획공연으로 준비된 두 작품은 이어서 공연함에도 각기 다른 작품적 개성을 보여주고 있으며, 최고의 출연진 및 지휘자를 초청해 음악적 표현에도 충실한 것이 포인트다.

먼저 〈세비야의 이발사〉는 대구시립교향악단 부지휘자 류명우 지휘, 이탈리아와 국내에서 다양한 작품을 연출하고 있는 장서문의 연출로 진행되며, 소프라노 정선경과 이혜진, 테너 석정엽과 김효종, 바리톤 김만수와 조재경, 베이스 전태현과 최웅조 등 전국에서 활약하고 있는 정상급 성악가들과 함께할 예정으로, 대구시립교향악단과 대구오페라콰이어가 함께한다.

〈피가로의 결혼〉은 하차투리안 국제콩쿠르와 아르투르 니키쉬 국제지휘콩쿠르에서 1위를 수상한 박준성 지휘 및 국내 오페라 무대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인 엄숙정의 연출로 진행되며, 바리톤 정승기와 최진학, 소프라노 이화영과 김은주, 소프라노 박소영과 강수연, 바리톤 노운병과 김진추 등 베테랑 성악가들이 총출동한다. 대구오페라하우스 상주단체인 디오오케스트라와 대구오페라콰이어가 연주한다.

〈토스카〉는 4월 14일(금), 21일(금) 오후 7시 30분, 〈세비야의 이발사〉는 4월 5일(수). 7일(금), 15일(토), 22일(토) 평일 오후 7시 30분, 토요일 오후 3시에 공연되며, 〈피가로의 결혼〉은 4월 6일(목), 8일(토), 16일(일), 23일(일) 토요일 오후 3시, 일요일 오후 4시에 공연될 예정이다.

그중 4월 5일과 6일 공연은 각각 대구시교육청과 협업을 통한 지역 내 11개 고등학교 학생들의 단체관람으로 공연 시작 전부터 이미 전석 매진된 상태다.

티켓 가격은 10만, 8만, 6만, 4만, 2만 원으로 다양하며, 인터파크(http://ticket.interpark.com)와 대구오페라하우스 홈페이지(http://www.daeguoperahouse.org)를 통한 인터넷 예매, 전화예매(1661-5946)가 가능하다.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시정소식
2023-03-28
조회수 : 조회수 : 312
담당부서
대구문화예술진흥원
전화번호
053-666-6034
담당자
조하나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