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기자가 간다
  • 시민참여
  • 시민기자가 간다
코로나19, 대구 폭염 대책도 바꿔 놓다
기상청은 올해 여름 기온이 평년보다 0.5~1.5℃ 높을 것이라 전망하였습니다. 여느 해보다 가장 뜨거운 해가 될 것이라며 평년 9.8일이던 폭염 일수는 올해 20~25일에 달할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대프리카의 위용을 과시하듯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맞는 첫 여름이 시작된 가운데 폭염 대책도 예년과 달라지고 있습니다.
담당부서 :
시민
전화번호 :
시민
담당자 :
시민
(41911)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전화번호 : 053)120
© Daegu Metropolitan City all rights reserved.
6472,469,4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