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8
시정소식
  • 대구뉴스
  • 시정소식
대구소방, 소방시설 설치로 주택화재 현저히 감소
주택 화재사망자는 모두 소방시설이 없는 주택에서 발생
  대구시 소방안전본부는 지난 해 단독주택에 대해 소방시설 설치를 적극적으로 추진한 결과 주택 화재는 현저히 줄었고, 소방시설이 설치된 단독주택에서의 화재 사망자는 없었다고 밝혔다. 

〈주택화재〉
주택화재


□ 2018년도 대구시내 화재 발생 현황은 총 1,440건으로 이 중 주택 화재는 337건(23.4%)으로 화재 발생률이 가장 높았으며, 주택화재 중에서도 단독주택 화재가 198건(58.8%)으로 공동주택 139건(41.2%)보다 많았다고 밝혔다.

  ○ 단독주택 화재 발생의 경우 최근 5년간 연평균 292건으로 집계되었으며, 2016년 276건, 2017년 224건, 지난해는 198건이 발생하는 등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이는 2012년 2월 5일 소방법령의 개정으로 주택에도 소방시설 설치가 의무화가 된 이래 대구소방안전본부가 단독주택에 대한 주택용소방시설 설치 홍보와 화재취약계층 주택에 대한 무상보급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온 결과이다.

  ○ 또한, 지난해 화재로 인해 사망자가 발생한 단독주택은 8건 9명으로 모두 주택용 소방시설을 갖추고 있지 않은 주택들로 나타나, 단독주택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갖춘다면 화재로 인해 사망하는 사례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보고 있다.

  ○ 주택화재 발생 억제를 위하여 소방안전본부는 현재까지 화재취약계층 총 61,626가구 중 43,854가구(71%)에 대해 주택용 소방시설을 무상으로 보급하였고, 올해 내 4억3천만 원을 투입하여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주택에 대해 소방시설을 100% 보급할 계획이며,

  ○ 지난해 12월 자체 설문조사에서 대구시내 단독주택 총 42만5천여 가구 중 49%인 21만여가구가 주택용소방시설을 갖춘 것으로 나타났고, 금년도 주택용소방시설 설치율을 55%, 2022년까지 70%, 2025년까지 90%까지 끌어올리겠다는 목표를 설정하고 다양한 대책들을 강구하여 추진하는 등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 대구시 이지만 소방안전본부장은 “주택용소방시설의 설치로 해마다 단독주택의 화재가 줄고 있고, 소방시설을 갖춘 주택에서는 화재로 인한 사망자가 발생하지 않고 있는 것이 통계상으로 나타나고 있는 만큼, 시민들에게 주택용소방시설의 중요성을 지속적으로 알리고, 그 보급을 위한 시책들을 한층 강화할 예정”이며, “시민들도 중요성을 충분히 인식하고 주택에는 반드시 주택용 소방시설을 갖추어 줄 것”을 당부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담당부서 :
소방안전본부
전화번호 :
053-350-4038
담당자 :
정재헌

(41911)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전화번호 : 053)120
© Daegu Metropolitan Cit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