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2
시정소식
  • 대구뉴스
  • 시정소식
카메라 등을 이용한 촬영범죄 근절 합동점검 실시
몰래카메라 탐지기로 도시철도 내 화장실 등 취약개소 집중 점검
○ 대구도시철도공사(사장 홍승활)는 대구지방경찰청, 대구시, 대구전파관리소와 함께 카메라 등을 이용한 촬영범죄를 근절하고자 도시철도 전 역사의 화장실, 대합실 등 취약개소를 대상으로 6월말까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합동점검 사진〉
합동점검 사진1
합동점검 사진2


○ 이번 합동점검은 몰래카메라를 설치할 우려가 있는 벽 틈새, 환기구, 화장실 도어, 화재경보기 및 스위치 주변 등 육안으로 확인하기 어려운 장소에 대해 몰래카메라 탐지기를 이용하여 집중적으로 실시될 예정이다.

○ 이와는 별개로 공사에서는 2017년 9월부터 몰래카메라 탐지기를 활용하여 화장실 등 취약개소에 대해 역별로 월 1회씩 자체점검을 실시해 오고 있다. 화장실 칸막이(가림막)도 바닥과 밀착되게 설치하여 불법 촬영을 원천적으로 차단하였다.

○ 또한, 대구지방경찰청에서도 2015년 6월부터 운영하고 있는 DTRO 시민경찰대를 더욱 내실화하여 범죄발생 우려가 높은 야간시간대에 역사와 전동차 내 순찰을 강화하기로 하였다. 시민경찰대는 관할경찰서별로 운영되며, 484명의 시민(무도인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 홍승활 대구도시철도공사 사장은 “이번 합동점검을 통해 카메라 등을 이용한 불법촬영행위로부터 더욱 안전한 도시철도 이용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담당부서 :
대구도시철도공사 홍보실
전화번호 :
053-640-2122
담당자 :
백승현

(41911)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전화번호 : 053)120
© Daegu Metropolitan Cit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