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2
시정소식
  • 대구뉴스
  • 시정소식
대구시, 전국 최고의 복지 장인(匠人) 양성한다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인력 양성을 위한 전문교육 실시
  대구시는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사업의 성공적 수행을 위해 전국 최고의 복지 장인(匠人) 양성을 목표로 대구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대구교육센터와 협력하여 ’18년 4월 18일부터 전문교육을 실시한다.

〈복지전문가 양성 업무 협력식〉
복지전문가 양성 업무 협력식


○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사업은 2016년부터 읍면동 복지허브화 사업으로 시작한 복지전달체계 개편사업이다. 기존의 읍면동 주민센터를 행정복지센터로 전환하고 맞춤형 복지팀을 설치하여 방문상담과 사각지대 발굴, 사례관리 등을 주요 사업으로 한다.

○ 대구시는 동의(洞醫)보감(읍면동이 의료까지, 찾아가서 보듬는 감동복지) 사업의 일환으로 보건복지서비스의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현장의 복지인력들을 대상으로 전문교육을 실시한다. 이를 위해 대구시는 보건복지 인재양성 전문기관인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대구교육센터(센터장 이국재)와 대구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회장 이재모)가 함께 힘을 모은다.

○ 먼저, 111명의 읍면동 맞춤형복지팀장 중 30명을 선발하여 복지 리더로 양성하기 위해, 8주 동안 매주 수요일 동의보감 핵심리더 교육을 실시한다. 지역복지사업, 사례관리, 민관협력에 대한 우리 지역 최고의 강사를 초빙하여 전문교육을 하며, 중간관리자로서 이미지 메이킹과 프리젠테이션에 대한 기법을 향상시키는 전문과정도 운영한다.

○ 다음으로 맞춤형복지팀원 180명을 대상으로 커뮤니티 케어, 사례관리, 민관협업에 관한 교육과 함께 대구대학교 박태영 교수의 일본의 지역복지사업과의 비교 학습도 이루어진다. 또한 구군 통합사례관리사 전체(36명)를 대상으로 정신건강에 관한 고급과정을 운영한다. 이를 위해 정신보건사회복지분야 전문가인 상지대학교 김희국 교수와 대구대학교 현진희 교수를 초빙하여 중독, 자살, 조현병, 학대 등 정신건강의 주요 이슈를 다루고 효과적인 상담기법을 실습토록 한다.

○ 대구시는 139개 읍면동 중 117개소(84%)를 행정복지센터로 전환하고 111개(80%)의 맞춤형 복지팀을 신설하고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펼쳐, 전국 평균 4배가 넘는 개소 당 월 318건의 방문 상담을 하는 등 마을 구석구석 어려운 분들을 방문하여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연계, 민간 복지자원 발굴, 사례관리 등에서 전국 최상위의 실적을 거두고 있다.

○ 권영진 대구시장은 “시민들께서 만족하는 보건복지서비스를 위해서는 시민들의 참여확대, 민관협력 증진, 현장복지인력의 전문성 향상이 가장 중요한 과제다”며 “이번 민간 전문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전국 최고의 복지행정의 장인(匠人)을 양성하여 감동을 드리는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담당부서 :
복지정책관
전화번호 :
053-803-6252
담당자 :
박만원

(41911)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전화번호 : 053)120
© Daegu Metropolitan Cit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