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1
시정소식
  • 대구뉴스
  • 시정소식
동아시아 록밴드들 대구서 젊음의 열기 내뿜는다
24일, 동아시아 문화도시 교류사업으로‘대구 이스트아시아 록페스티벌’개최
동아시아 록 페스티벌
  대구시는「대구 이스트아시아 록페스티벌」을 9월 24일(일) 오후 4시부터 밤 10시까지 중앙로 반월당 특별무대에서 개최한다.
 
○ 대구시가 주최하고 인디053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2017동아시아문화도시 문화예술교류사업의 하나로 한국, 중국, 일본 3국에서 활동 중인 유명 록밴드들이 참여한다. 참여밴드는 ▷(헤드라이너) 김경호 밴드 ▷(중국) ‘Larry’s Pizza‘ ▷(일본) Her name in blood ▷(대구팀) 당기시오, 극렬, 더튜나스, 아프리카 ▷(서울팀) 라이프앤타임, 로다운 30 등 9개 팀이다.
 
○ ‘이스트아시아 록페스티벌’은 한국 록의 자존심 ‘김경호 밴드’가 메인 헤드라이너로 대미를 장식하며, 2017 인천 펜타포트 록페스티벌에서 밴드마니아와 관객 모두를 사로잡은 일본의 신성 ‘Her name in blood’와 2015 인천 펜타포트 록페스티벌을 시작으로 우리나라에 소개되었으며 현재 중국 전역을 투어 중에 있는 ‘Larry’s Pizza‘ 등이 무대를 뜨겁게 달굴 전망이다.
 
○ 또한, 대구팀으로는 대구 인디음악의 큰형님 격인 ‘아프리카’와 2016대구인디싸운드페스티벌 등 대구 록페스티벌의 메인 헤드라이너로 활약 중에 있는 ‘극렬’, 네이버 온스테이지 라이브 등 전국적인 활동을 하고 있는 대구 로컬밴드 ‘당기시오’ 와 대구 로컬밴드의 미래인 ‘더 튜나스’ 등 4개팀이 참여하며,
 
○ 서울팀으로는 해외 유수의 록페스티벌과 국내 록페스티벌에 매년 참가하며 한국 블루스 록의 현재로 평가받는 ‘로다운30’, 현재 인디음악에서 가장 활발하게 활동 중인 ‘라이프앤타임’ 등이 참가해 다채로운 밴드 공연을 관객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 이번 ‘대구 이스트아시아 록페스티벌’은 ‘2017 지구를 위한 대구시민생명축제’와 함께 개최하며, 스탠딩 공연으로 록의 매력을 더욱 강렬하게 느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자세한 내용은 ‘인디053’(053-218-1053)과 대구시 문화예술정책과(053-803-4441)에서 안내 받을 수 있다.
담당부서 :
문화예술정책과
전화번호 :
053-803-4441
담당자 :
이정희

(41911)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동인동1가)     대표안내전화 : (053)120    팩스 : (053)803-2879
Copyright by 1997~2015 Daegu Metropolitan City. All Rights Reserved.

홈페이지의 모든 사진 및 영상물은 상업적 목적으로 사용하거나 배포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