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2
시정소식
  • 대구뉴스
  • 시정소식
대구시, 터널내 화재 사고 등에 대비해 방재시설 구축
5개 터널(공산·국우·무학·두리봉·팔조령)에 방재시스템 마련
  대구시는 시 외곽에 건설되어 있는 도로상의 터널에서 차량에 의한 화재나 교통사고가 발생할 경우에 대비해, 골든타임에 긴급 출동해  인명구조와 교통통제 등 초동대응을 할 수 있는 터널방재시스템 구축공사를 착공해 연내 완료할 계획이다.
 
○ 대구시는 지난해 관계기관 합동으로 터널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한 결과, 시에서 관리하고 있는 공산·국우·무학·두리봉·팔조령 등 5개 터널에 긴급방재시설이 없어 화재나 교통사고 등 긴급상황에 대처가 미흡한 것으로 지적되었다.
 
○ 또한 최근 부산·서울 등 타 시도의 터널 내 차량화재나 교통사고 발생 사례를 보면, 터널 내 사고발생 이후 구호와 교통통제가 늦어지면 대규모 재난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이 여실히 드러나 터널방재시템 구축이 더욱 시급히 요구됐다.
 
○ 이에 대구시는 터널 내 신속한 재난안전 대응을 위해 골든타임에 경찰·소방 등 구조기관에서 긴급출동을 할 수 있도록 관내 5개 외곽터널에 사업비 5억 7천만원을 투입, 재난방재시설을 구축할 예정으로 지난주 시공업체가 선정되어 착공했으며, 올 연말까지 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 이번에 구축되는 방재시설은 CCTV와 비상 방송시설로, 5개 터널에 총 16대의 CCTV와 4개의 비상방송 장비가 설치된다.
 
○ 터널 내 방재시설이 구축되면, 구·군 통합관제센터와 재난상황실에서 CCTV영상으로 24시간 상시 모니터링을 하고, 재난상황이 발생하면 CCTV 영상으로 현장상황을 경찰과 소방에 송출하며 대구시는 긴급구조와 교통통제 등 재난수습을 위한 컨트롤타워를 맡을 예정이다.
 
○ 권영진 대구시장은 “터널 내 방재시설 설치를 계기로 시내 모든 터널에 대한 재난상황을 24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게 됐다”며, “관계기관의 대응능력을 강화해 시민들이 안전하게 터널을 이용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담당부서 :
건설본부 전기과
전화번호 :
053-803-8270
담당자 :
권오충

(41911)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동인동1가)     대표안내전화 : (053)120    팩스 : (053)803-2879
Copyright by 1997~2015 Daegu Metropolitan City. All Rights Reserved.

홈페이지의 모든 사진 및 영상물은 상업적 목적으로 사용하거나 배포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