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7
문화행사
  • 생활정보
  • 문화행사
‘판다 1600 마리’대구 온다!
공공예술 프로젝트 1600 판다 + 플래시몹, 문화예술회관 광장서 진행

 서울광장 (Seoul Plaza) ⓒAMHERST / Photo by K-images

<사진 : 서울광장 (Seoul Plaza) ©AMHERST / Photo by K-images>

6월 21일, 대구문화예술회관에서 1600 판다+ 플래시몹 진행

- 멸종위기종인 판다를 수공예 종이 작품 1600개로 제작해 세계 각국을 돌며 전시하는 세계적인 공공미술 프로젝트 1600 판다+ 플래시몹이 대구에서도 개최된다. 지난 5월 23일 광화문 세종문화회관을 시작으로 서울시청광장, 동대문 DDP, N서울타워 등 서울 명소를 돌아 전국 투어에 나선 판다들을 대구에서는 대구문화예술회관 광장에서 만날 수 있다.

 

판다 작품으로 재탄생된 폐지, 업사이클링 공공예술

- 판다 작품은 프랑스 공예 작가 ‘파울로 그랑종’이 폐지를 재활용하여 ‘빠삐에 마쉐’라는 종이 공예 기법으로 만들었다. 1600개의 판다 작품은 2008년 당시 야생 대왕 판다의 생존 개체수를, +는 프로젝트 시작 이후 늘어난 판다 개체수를 의미한다.

1600 판다+ 프로젝트는 대왕 판다 보존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과 지속 적인 자연환경보존의 중요성을 강조한다. 버려지는 자원을 재사용하여 사회에 환원하고, 자연환경보존의 메시지를 ‘업사이클링’이라는 지속 가능한 방법으로 시도한 공공예술로 내용과 방법 면에서 시사하는 바가 크다.

 

한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를 투어하는 플래시몹

- 2008년부터 전 세계를 여행 중인 판다들은 파리, 암스테르담, 베를린, 로마, 타이페이, 홍콩, 쿠알라룸푸르 등 100여개의 도시를 방문하며 전 세계의 주요 도시와 대표적인 랜드마크들을 소개하였다.

 

각 나라의 대표 도시이자 접근성이 좋은 공공장소, 대표적인 랜드마크, 문화유산 이나 문화적 가치가 있는 장소를 대상으로 진행되고 있으며, 서울, 인천, 수원, 대전, 대구, 광주 등의 장소는 공식 홈페이지와 SNS 채널을 통하여 최소 일주일 전에 공지된다. 대구는 6월 21일 단 하루만 진행 되고, 이후 타 지역으로 이동해 플래시몹은 6월 30일까지 이어진다.

 

플래시몹 일정과 운영 사항, 입양에 관한 안내

- 플래시몹은 약 5시간 동안 진행된다. 강풍을 동반한 악천후일 경우 플래시몹 일정이 변경되거나 실내로 옮겨질 수 있으며, 가벼운 우천 시는 플래시몹이 가능하다.

 

변동된 공지사항은 실시간으로 공식 홈페 이지와 공식 SNS(1600 pandas+ KR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그리고 대구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신속하게 알릴 예정이다.

또한, 플래시몹과 전시가 끝난 후에는 판다를 입양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마련된 기부금은 전액 WWF-Korea(세계자연기금)에 전달된다. 판다 입양은 7월 1일부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다. 입양 대상자는 추첨을 통해 선정되며, 자세한 사항은 추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된다.

 

※ 문의: 대구문화예술회관 053-606-6136~9, 앰허스트 02-3210-4555

공식 페이스북 1600pandaspluskr / 공식 트위터 @1600pandaspluskr / 공식 인스타그램 1600pandaspluskr

 

*이미지 사용 시 반드시 저작권(파일명) 표기 바랍니다.

담당부서 :
대구문화예술회관
전화번호 :
053-606-6136
담당자 :
박민영

(41911)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동인동1가)     대표안내전화 : (053)120    팩스 : (053)803-2879
Copyright by 1997~2015 Daegu Metropolitan City. All Rights Reserved.

홈페이지의 모든 사진 및 영상물은 상업적 목적으로 사용하거나 배포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