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8
핫이슈
  • 대구뉴스
  • 핫이슈
2018년 시민안전테마파크 체험객 17만명 돌파
2018년 체험객 176,070명(2008년 개관 후 누적 1,550,579명)
  대구시 소방안전본부 시민안전테마파크는 지난해 17만여명의 시민들이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를 방문하여 안전체험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


□ 2003년 대구 지하철 중앙로역 전동차 화재로 192명이 사망했던 참사를 계기로 만들어진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는 2008년 12월 개관 이래 연 평균 15만여명(2018년 기준 누적 155만여명, 외국인 2만여명)이 방문하여 체험하였으며 국제적 다크 투어리즘(Dark Tourism)의 명소로 자리잡고 있다.

□ 시민안전테마파크는 지난해 ‘LET’S GO 시민안전테마파크’를 선언하고 청소년 미래소방관 체험 등 고객맞춤형 체험을 추진하였다.

  ○ 그 결과 2017년 7.2%이던 청소년 체험객 비율이 지난해 9.3%로 늘어났다.

□ 2018년 전체 체험객은 176,070명으로 2017년 174,904명보다 0.7% 증가하였고 고객만족도 조사에서도 만족한다는 답변이 96.5%로 전년의 96%보다 향상되었다.

  ○ 체험객 수와 만족도가 동시에 상승한 이유는 현직 소방관들이 재난 현장 경험을 바탕으로 생동감있는 체험을 진행한 결과로 분석된다.

□ 외국인 체험객의 경우 2017년 1,774명(1.2%)에 비해 2018년 1,505명(1.0%)로 오히려 감소했다.

  ○ 이는 사드 배치 여파에 따른 중국 관광객의 감소로 인한 결과로 분석된다.

  ○ 시민안전테마파크는 외국인 체험객을 유치하기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대구관광뷰로와 협업하여 중국 여행사 등 대구 팸투어 연계를 통한 외국인 체험객 확보에 힘쓰고 있다. 그 결과 1월에만 천명(27일 500명, 29일 100명, 30일 400명)의 중국 관광객들이 방문하여 체험을 실시할 예정이다.

□ 올해 시민안전테마파크는 ‘전국민 MUST GO 시민안전테마파크’를 추진한다.

  ○ 타임테이블 개선, 지하철 체험장 스크린도어 설치, 휴게공간 설치 등을 통해 아쉬웠던 부분을 개선하여 체험객과 관람객의 만족도를 높일 예정이다.

  ○ 체험은 시민안전테마파크의 대표적 체험인 지하철안전체험과 생활안전체험, 위기대응체험 등 5개 과정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각 1시간으로 운영된다.

□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 체험은 무료로 운영되며 6세부터 가능하다. 재난 전문가인 소방관들이 체험객의 연령과 수준에 맞춰 안전체험을 진행하고 있기 때문에 체험 만족도가 높다. 안전체험을 원하시는 분은 대구광역시 통합예약시스템 홈페이지(http://yeyak.daegu.go.kr/)에서 회원 가입 후 사전 예약을 하면 된다.

□ 대구시 이지만 소방안전본부장은 “지난 1년 동안 체험관을 찾아주신 시민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다양한 체험 콘텐츠 개발과 소방관들의 역량 강화를 통해 시민들의 안전한 삶을 책임지는 시민안전테마파크가 되겠다”고 말했다.
제1유형: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담당부서 :
소방안전본부
전화번호 :
053-980-7729
담당자 :
김대호

(41911)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전화번호 : 053)120
© Daegu Metropolitan Cit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