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9
핫이슈
  • 대구뉴스
  • 핫이슈
서문시장 4지구 대체상가 배네시움 개장식 개최 !
서문시장 화재피해 상인들 새로운 보금자리에서 영업 재개
서문시장4지구 대체상가 베네시움 개장식
  대구시는 지난해 11월 서문시장 4지구에서 발생한 화재로 피해를 입은 상인들의 대체상가를 베네시움에 마련하고 8월 25일(금) 오후 4시 범 시민적 개장 행사를 개최한다.
 
○ 지난해 11월 30일 새벽 2시 서문시장 4지구에 화재가 발생하여 679개 점포가 전소되는 등 많은 피해가 발생한지 268일만에 4지구 대체상가로 마련된 베네시움이 공식 개장한다.
 
○ 베네시움에 입점하는 상인수는 전체상인 572명 중 246명으로 전체 7개층 중 4개층(1~4층)을 사용할 예정이며, 입주하지 않은 상인들은 서문시장 또는 인근에서 현재 영업 중에 있다.      
 
○ 당초 베네시움은 도시철도 3호선이 지나는 교통의 요충지 임에도 불구하고 10여년간 영업을 하지 않고 방치되어 있어, 전기조차 사용할 수 없는 등, 공사에 상당한 어려움을 겪었다.
 
○ 특히, 베네시움을 4지구 대체상가로 조성하기 위해서는 베네시움을 대표할 관리인을 선정하고, 관리규약 제정을 위한 3/4이상의 소유주 동의가 필요하였으나, 전국에 뿔뿔이 흩어져 있어 대구시가 직접 서울, 부산, 경기도 등으로 소유주를 직접 찾아다녔으며 이러한 과정을 통해 전체 소유자 716명 중 98%인 700명의 소재지를 알아내어 총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도 했다. 
 
○ 대구시는 대체상가를 조성하는 과정에서 피해 상인들에게 하루라도 빨리 대체상가를 조성해 주기 위해 올해 2월 긴급히 예비비 56억원을 편성하였으며 3월 설계, 4월 공사입찰, 5월 공사착공, 7월말 준공  등 숨 가쁜 일정으로 공사를 진행해왔다.  
 
○ 하지만 대체상가를 조성하는 과정에서 이중계약 논란으로 인해 4지구 상인이 베네시움 관리인 등을 고발하는 등 힘든 과정도 있었지만, 베네시움 관리단과 서문시장 4지구 비상대책위원회가 입주일(2017. 8. 25일)로부터 2년 6개월간을 무상임대 기간으로 하는 계약서를 공증하는 등 상생의 과정을 통해 난관을 극복한 끝에 마침내 공식 개장에 이르게 되었다.
 
○ 개장식은 25일 오후 4시 베네시움 옥상에서 권영진 시장을 비롯해 노기호 서문시장4지구비상대책위원장과 지역 국회의원, 유관기관 관계자 및 상인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문시장 화재복구에 도움을 주신 전국의 성금기탁자 분들과 대구시민이 함께하는 축제의 장으로 개최된다.  전기자동차, 냉장고, TV 등 다양한 경품행사와 인기가수 박상민의 무료공연과 박상철의 흥겨운 노래마당도 마련된다.
 
○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체상가 공사가 완료되면서 상인들에게 다시 영업할 수 공간을 마련해 줄 수 있게 되어 정말 감개무량하다”며  “앞으로 서문시장 4지구 대체상가인 베네시움이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시민들이 많이 방문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담당부서 :
민생경제과
전화번호 :
053-803-3227
담당자 :
류현석

(41911)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동인동1가)     대표안내전화 : (053)120    팩스 : (053)803-2879
Copyright by 1997~2015 Daegu Metropolitan City. All Rights Reserved.

홈페이지의 모든 사진 및 영상물은 상업적 목적으로 사용하거나 배포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