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4
핫이슈
  • 대구뉴스
  • 핫이슈
대구치맥페스티벌, 페이스북 통해 전세계 68만 만났다
축제 관련 온라인 여론 분석 후 내년 축제에 반영 예정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화면
  대구시는 지난해 치맥페스티벌에서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축제 현장을 라이브방송으로 생중계하는 ‘치맥페스티벌 페이스북 라이브방송’(이하 치페라) 첫 선을 보인 이후, 올해도 ‘치페라’를 통해 68만 온라인 이용자들과 만났다.
 
○ 대구시는 치맥페스티벌 기간인 19일~23일까지 5일간 대구시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치페라’를 진행했다. 페북 라이브 방송을 통해 현장참가자들뿐 아니라 시민들과 관광객, 전 세계 페이스북 이용자들이 함께 치맥페스티벌을 즐겼다.
 
○ 축제 기간 총 43회 방송되었던 페이스북 라이브는 1회당 평균  5분 ~ 35분여 동안 방송돼 전 세계 페이스북 이용자들에게 축제를 홍보하고 대구를 알리는 역할을 톡톡히 했다. “라이브 방송을 보니 현장에 가고 싶다”는 반응이 많을 정도로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동시에 축제를 즐기는 기회가 됐다.
 
○ 올해 ‘치페라’ 참여자는 68만 7천명정도로 (※총도달수 기준 687,029명, 총조회수 119,470회/7.24일 자정 기준, 시간 추이에 따라 증가) 온라인 이용자들이 ‘좋아요’를 누르거나 댓글로 라이브 방송에 참여한 횟수는 약 5천건에 이르는 등 라이브방송으로도 축제에 활발히 참가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
※ 도달 : 페이스북에서 한번 노출(보여진)된 건 수
 
○ 특히 올해 ‘치페라’는 대구시가 여름방학을 맞은 대학생 인턴학생들과 준비부터 기획, 방송 촬영까지 함께해 눈길을 끌었다. 라이브방송 아이디어를 낸 전혜림(대구가톨릭대학교, 4학년)학생은 “현장에서 직접  시민들을 만나며 행사를 홍보해 더욱 보람 있었고, 축제도 즐기며  라이브방송도 촬영할 수 있어서 기억에 남는다”고 소감을 밝혔다. 인턴학생들이 참여 및 제작한 라이브 방송의 경우 평균 도달 수  1만 7천명 이상의 수치를 나타냈고, 특히 개막선언과 개막축하공연의 경우 방송 1회당 2만 6천명이상의 도달을 보여 인기를 실감했다.
 
○ 한편 대구시는 지난 컬러풀페스티벌에 이어 행정자치부가 제공하는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혜안’을 통해 축제 현장 반응을 분석했다.  이 결과 축제가 다가옴에 따라 보도자료 및 검색, SNS 등의 관련 키워드 유입 증가 추세를 보였다. 빅데이터 분석결과(뉴스, 블로그, 트위터 분석) 전년 대비 전체적인 관심도 증가와 ‘즐기는’, ‘기대’, ‘발전’, 성‘장’ 등의 긍정적인 단어 사용이 증가했고, ‘체계적인 행사로 성장, 발전했고 기대된다’는 반응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이번 ‘치페라’ 촬영 현장에 함께하고, 직접 출연한 권영진 대구시장은 “페북 라이브를 통해 대구를 만나는 전 세계인들이 점점 더 늘어나고 있음을 느낀다”며, “페이스북 등 SNS 라이브를 통해 전 세계 사람들에게 축제의 도시 대구를 홍보한 계기가 되었다”고 말했다.
 
○ 대구시는 앞으로도 이러한 빅데이터 분석 자료 등을 토대로 대구 대표 축제인 컬러풀대구페스티벌, 치맥페스티벌 등에서 시민들이 온라인과 오프라인 축제를 동시에 즐길 수 있도록 페북 라이브 방송과 SNS 채널 홍보를 강화할 예정이다.
 
※ 대구시 공식 페이스북 : www.facebook.com/colorfuldaegu
담당부서 :
홍보담당관
전화번호 :
053-803-2331
담당자 :
이다현

(41911)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동인동1가)     대표안내전화 : (053)120    팩스 : (053)803-2879
Copyright by 1997~2015 Daegu Metropolitan City. All Rights Reserved.

홈페이지의 모든 사진 및 영상물은 상업적 목적으로 사용하거나 배포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