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5
핫이슈
  • 대구뉴스
  • 핫이슈
우리는 대구의 역사, 대구의 청소년
20일, 2.28기념중앙공원에서 「제6회 청소년 문화축제」 열려

대구시는 오는 5월 20일(토) 오후 1시, 2·28기념중앙공원에서 청소년이 꿈과 끼를 마음껏 발산 할 수 있는 무대공연과 다양한 체험으로 가득한 ‘제6회 청소년 문화축제’를 개최한다. 
 
○ 대구시는 청소년들이 동아리 활동을 통한 결과물을 공유하고 뽐낼 수 있도록 2·28기념중앙공원에 상설 무대로 만든 ‘청소년 어울림마당’을 매 주말마다 운영하고 있다.
 
○ 이를 통해, 지역 청소년의 문화예술 진흥뿐만 아니라 꿈과 끼 발산에도 제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연간 51회의 수준 높은 ‘청소년 어울림마당’ 운영으로 여성가족부로부터 ‘2016년 청소년 어울림마당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어 ‘청소년 어울림 마당’이 토대가 된 ‘청소년 문화 축제’가 올해 더욱 뜻 깊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 올해로 6회를 맞는 이번 청소년문화축제는 청소년 동아리를 중심으로 ‘우리는 대구의 역사, 대구의 청소년’이라는 주제를 통해서 대구의 미래이자 역사인 청소년의 가치를 생각해보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 또한 대구의 역사 속에서 발견한 청소년에게 필요한 가치로서 ‘할 말하는(정의)’, ‘열심히 일하는(노력)’, ‘가슴 뛰는(열정)’을 설정하고 다양한 무대공연과 체험활동으로 청소년들에게 즐거움과 소통의 자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 오후 1시부터는 ‘할 말하는, 열 일하는, 가슴 뛰는’의 3가지 주제로 32개의 창의체험부스를 구성·운영는데, 특히 수성구청소년수련관의 ‘역사입덕 무지탈덕–방탈출‘ 부스는 미션에 따라서 대구의 위인에 관한 퍼즐조각을 완성하면 부스를 탈출 할 수 있게 하는 등 흥미를 끌만한 요소로 다양한 부스를 꾸몄다.
  - 오후 4시부터 시작되는 기념식은 남구청소년창작센터의 낑깡트리오(5인조 밴드)의 무한도전 편곡 작품인 ‘옛날 애국가’와 ‘당신의 밤’을 시작으로, 달성군청소년센터 플레이걸스(댄스)와 서구청소년수련관의 질풍(비보이 리믹스) 등 17개 팀의 청소년 동아리 공연이 이어진다. 특히 밴드와 댄스 공연의 조화로 보는 내내 재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 또한 기념식에는 대구시청소년대상수상자 7명과 모범청소년지도자 2명, 교육청 선행 청소년 4명에 대한 표창과 대구 청소년참여위원회 위원 18명에 대한 위촉장 수여도 진행된다.
 
○ 한편 대구시는 앞으로도 매 주말마다 2.28기념중앙공원에서 지역의 청소년과 시민들을 위한 청소년어울림마당은 상설 운영하며, 각 구·군에서도 청소년공연, 전시·체험부스, 나눔 장터, 진로상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연중 진행할 계획이다. 
 
○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시는 청소년이 미래와 역사의 주인공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청소년 문화를 진흥하는 다양한 축제를 지원하고 개최할 예정이다”며, “또한 거주형 치료재활시설인 국립영남청소년디딤센터와 총사업비 537억이 전액 국비로 추진되는 국립청소년진로직업체험수련원 건립 등 청소년의 미래를 만들어나가는 사업을 앞으로도 적극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담당부서 :
교육청소년정책관
전화번호 :
053-803-4042
담당자 :
주소진

(41911)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동인동1가)     대표안내전화 : (053)120    팩스 : (053)803-2879
Copyright by 1997~2015 Daegu Metropolitan Cit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