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컬러풀뉴스
  • 핫이슈
수목원의 붉은 꽃무릇 가을의 시작을 알린다!

수목원의 붉은 꽃무릇 가을의 시작을 알린다!

대구시 홈페이지 게시판 글쓰기

 대구수목원 꽃무릇 만발, 가을 정취를 느끼기에 안성맞춤

 

  가을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꽃은 코스모스다. 하지만, 진붉은 색으로 가을의 시작을 알리는 꽃무릇은 가녀린 코스모스와는 사뭇 비교할 수 없는 강인하고 정열적인 아름다움이 있다.

 

○ 여름내 잎도 없이 땅속에서 묵묵히 꽃눈을 만들어 가을에 아름다운 꽃을 피우는 꽃무릇은 상사화의 사촌으로 잎과 꽃이 만날 수 없기에 그 애절함이 진한 붉은색으로 나타나는 듯, 참으로 아름답다.

 

○ 수목원 주차장에서 돌계단을 올라가면, 넓은 잔디광장과 함께 오른편으로 붉은 꽃무릇의 군락을 만나게 된다. 아! 하는 감탄사와 함께 사진을 찍어 보게 되지만, 정작 더 멋진 장소가 있음을 이 때는 모른다.

 

○ 첫 번째 꽃무릇 군락이 있는 약초원을 지나서 선인장온실을 거쳐, 약용식물원에 다다르게 되면, 본격적인 꽃무릇 군락을 만나게 된다. 잘 정리된 관람동선을 따라 걷다보면, 붉은 양탄자를 깐 듯 좌우에 펼쳐진 꽃무릇의 아름다움에 황홀함을 느끼게 될 것이다.

 

○ 하늘을 향해 뻗은 나무들 사이로 햇빛이 들면 그 아름다움은 더하다. 그늘에 핀 꽃무릇과 햇빛이 드는 꽃무릇의 조화가 환상을 이룬다.

 

○ 현재 수목원에는 아름다운 꽃무릇과 함께 코스모스, 억새, 수크령, 솔채꽃 등 가을의 대표적인 전령사들이 함께 만발해 있어 가을의 정취를 느끼기에 더할 나위 없다.

 

○ 수목원 개방시간은 09시부터 18시까지이며, 모든 시설의 이용은 무료이다. 특히 주말에는 많은 관람객이 찾고 있어, 지하철이나 버스 등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이 편리하다.

 

○ 수목원관리사무소 김희천 소장은 “지금 수목원에는 아름다운 꽃이 한창”이라며 “많은 시민들이 가족과 함께 수목원을 방문해 가을의 정취를 느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한편 꽃무릇 등의 꽃들이 질 무렵이면, 국화전시가 개최된다. 매년 색다른 모습으로 우리에게 설렘을 줬던 국화전시회 또한 무척이나 기다려진다. 수목원에서 매년 펼쳐지는 가을의 향연이 지난 여름의 피로를 잊게 하는 듯 하다.

 

첨부파일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담당부서 :
수목원관리사무소
전화번호 :
640-4151
담당자 :
유성태
(41911)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전화번호 : 053)120
© Daegu Metropolitan City all rights reserved.
2,8882,471,717